안산시, 새해 첫 취업광장 500여명 몰렸다
안산시, 새해 첫 취업광장 500여명 몰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첫 ‘안산 9,19 취업광장’ 행사가 열린 20일 안산시청에서 행사장을 가득 메운 구직자들이 자신에게 맞는 일자리를 찾기 위해 구인업체 관계자들과 면접을 보고 있다. 김시범기자
올해 첫 ‘안산 9,19 취업광장’ 행사가 열린 20일 안산시청에서 행사장을 가득 메운 구직자들이 자신에게 맞는 일자리를 찾기 위해 구인업체 관계자들과 면접을 보고 있다. 김시범기자

안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안산919취업광장’에 구직을 희망하는 500여명의 발길이 몰렸다.

안산시가 주최하고 안산고용복+지센터의 주관으로 20일 오후 2시부터 시작된 이번 취업광장은 구인 및 구직자를 희망하는 개인과 기업에게 취업을 지원하기 위한 서비스 행사로, 안산ㆍ시흥 스마트허브와 인근지역 업체가 참가했다.

총 42개의 구인 업체에서 163명의 인원을 구인하기 위해 실시된 이날 행사에는 구직을 희망하는 500여명이 찾아 한때 북세통을 이뤘으며, 행사장에는 구인ㆍ구직자를 위한 현장면접장이 마련돼 구인ㆍ구직자 간의 즉석 면담이 이뤄졌다.

안산고용복지+센터는 사무ㆍ생산 그리고 서비스직 등 다양한 분야의 직종에서 채용을 희망하는 기업체와 일자리를 찾고 있는 구직자를 위해구직자 상담 및 실업급여 상담 등을 진행했다. 또 여성 직업교육 및 일자리상담은 물론 근로자 노무 상담 등으로 구직자들을 지원했다.

아울러 행사에 참여한 단원보건소는 금연 및 혈압, 혈당 등 건강상담을 실시해 현장을 방문한 시민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행사장을 찾은 정영희(56ㆍ여)는 “새해 새로운 일자리를 구하기 위해 찾아오게 됐다”면서 “구직에 대한 좋은 정보를 많이 얻어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안산시청 대회의실 앞 로비에는 행사가 열리기 3시간 전부터 구직을 원하는 시민들이 찾아와 일자리를 찾는 시민들의 마음을 알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시민들의 취업과 기업들의 구인을 위해 알찬 행사로 꾸며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매월 19일 구인 및 구직자들을 위해 시청 대강당에서 ‘안산919취업광장’을 개최하고 있다. 지난해는 총 12차례에 걸쳐 취업광장을 개최해 504개의 업체가 2천136명을 채용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