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광역급행철도(GTX) 상생협력 협약식’
하남시, 광역급행철도(GTX) 상생협력 협약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13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개최된‘광역급행철도(GTX)의 수혜범위 확대 최적노선 마련을 위한 상생협력 협약식’에 참석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이재명 도지사를 비롯해 김상호 하남시장, 정하영 김포시장, 장덕천 부천시장이 참석했다.

김 시장은 협약식에서 “오늘 최적의 광역급행철도(GTX) D노선 마련을위해 참여하게 돼서 기쁘다”며 “열 손가락 깨물어 아프지 않은 손가락이 없듯이 경기도의 동서남북 전체의 발전을 위해 애쓰시는 이재명 도지사님의 정책을 응원하고 지지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협약은 경기도 동-서를 잇는 첫 주춧돌이 될 것이다”며 “최근 미사ㆍ위례신도시 등의 신도시 개발로 인구가 급증하는 하남시의 부족한 교통인프라 해결에 크게 기여할 것이고, 교통 불편으로 고단한 삶을 영위하는 시민들에는 꿈을 심어주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하남=강영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