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금님표 이천쌀, 홍콩 수출 재개
임금님표 이천쌀, 홍콩 수출 재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임금님표 이천쌀 홍콩 수출 재개


대한민국 대표 쌀인 ‘임금님표 이천쌀’이 홍콩에 수출이 재개돼 밥맛 좋은 이천쌀이 다시 판매된다.

이천시는 2019년 범죄인 인도법(송환법) 반대시위(2019년 3월31일)로 잠정 수출이 중단됐던 임금님표 이천쌀의 홍콩 수출이 지난 14일 재개됐다고 밝혔다.

이번 홍콩 수출은 이천남부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 공급하고 KH 푸드컴퍼니(대표 양시훈)에서 유통을 맡아 이천쌀의 품좋은 최근 개발된 알찬미로 약 2톤이 홍콩 식탁에 올라간다.

알찬미는 이천시와 농촌진흥청, 농협중앙회이천시지부가 공동 개발한 국내품종으로 ‘알이 차고 영양 가득한 건강한 쌀’이라는 의미로 명명된 중생종이다.

임금님표 이천쌀은 2011년 6월에 처음 홍콩으로 수출되면서 안정적인 성장세를 유지해오고 있으며 두터운 매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이천쌀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인이 찾는 명품쌀이 되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