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업단지공단, 경쟁력 강화 위한 민간사업자 공모
한국산업단지공단, 경쟁력 강화 위한 민간사업자 공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산업단지의 경쟁력 강화뿐 아니라 근로 및 정주환경 개선을 위해 2020년도 산업단지 환경개선펀드에 참여할 민간사업자를 오는 5월8일까지 공모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산업단지 환경개선펀드는 정부 펀드출자금을 기반으로 민간 투자자금을 유치, 노후회된 산업단지의 환경개선과 업종 고도화 등에 필요한 시설을 건립하는 사업으로 지난 9년 동안 지식산업센터와 근로자 오피스텔 등 44개 사업에 정부 재원 6천370억원을 투자해 총 3조 3천74억원의 신규 투자를 창출했다.

펀드의 투자대상 단지는 서울디지털, 남동, 반월시화 등 32개 국가산업단지와 대구성서, 부산신평장림 등 124개 일반산업단지로 한국산업단지공단은 산업단지의 경쟁력 강화와 근로ㆍ정주환경 개선 등을 위해 민간사업자를 공모한다.

평가 및 선정기준은 신청자격 및 요건, 신청서류 구비여부 등 서류심사 후 사업제안 PT를 중심으로 심사하고 선정기준은 제안서와 PT 평가 결과 평가점수 평균 70점 이상을 획득한 사업자 중 고득점 순서로 우선협상대상자에 순위를 부여한다.

또 20년 펀드는 예산범위 내 복수 사업자를 선정할 수 있고 평가 점수 70점 이상이라해도 적합한 사업자가 없을 경우 선정하지 않을 수 있으며, 최종점수 동일시 개발계획 점수가 높은 업체를 선정한다는 방침이다.

산단공 관계자는 “노후된 산언단지 내 입주기업과 근로자를 위한 공동 복지문화시설과 청년창업 및 일자리 창출 지원시설 등 사회적 가치에 해당하는 추가적인 공공기여와 청년산단 구축 그리고 스마트 산업단지 조성 등을 위한 건축설계 및 디자인을 반영할 경우 정성평가시 우대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산단공 구조고도화사업실 산단펀드사업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