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세계 6번째 스마트시티 국제인증도시 인증
양주시 세계 6번째 스마트시티 국제인증도시 인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시티 국제표준 인증심사 최종 통과 레벨3 성숙도시 인증 획득
통합관제센터

양주시가 국제인증 심사기관인 영국표준협회(BSI)로부터 세계 6번째로 스마트시티 국제표준 인증도시로 인정받았다.

28일 양주시에 따르면 시는 전 세계 스마트시티 표준화와 지속가능한 도시 건설을 위해 국제표준화기구 ISO가 주관하고 영국표준협회가 심사하는 스마트시티 국제표준 인증심사를 최종 통과, 레벨3의 성숙도시 인증을 획득했다.

세계표준화기구가 지난 2018년 7월 제정한 스마트도시 국제표준(ISO 37106)은 스마트시티사업 성과와 성숙도에서 세계적인 수준을 갖춘 도시에 부여하는 인증이다.

국제인증은 레벨1(뒤떨어짐), 레벨2(개발 중), 레벨3(성숙), 레벨4(선도), 레벨5(탁월) 등 5단계로 인증하며 3단계부터 ISO 37106 인증서(스마트시티 카이터마크)를 수여한다.

심사는 도시비전, 시민중심 통합 서비스 구현, 로드맵, 인프라 관리 등 4대 원칙을 기준으로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를 진행, 성숙도 수준 평가 분야 22개 항목에서 평균 3단계 이상을 획득해야 한다.

시는 이번 평가에서 도시간 협업, 스마트도시 개발, 인프라 관리 등 3개 항목에서 4레벨 이상의 점수를 받았다. 최종 심사에서 레벨3 성숙도시 인증을 획득, 스마트도시 추진의 우수성을 대외적으로 입증했다.

특히 지능형 교통시스템을 비롯한 CCTV 관제시스템, 광대역 자가통신망 등 첨단기술 인프라 구축 등과 함께 시민과 함께 다양한 혁신정책을 발굴하는 양주 혁신 리빙랩 센터 운영 지원 등 인프라 관리 분야에서 고득점을 획득했다.

양주시 통합관제센터를 기반으로 1인 여성가구 범죄예방 플랫폼, 실시간 블랙아이스 탐지경보 시스템, 지능형 영상선별관제,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등 사물인터넷과 지능형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시티 서비스 추진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하는 미래 신산업 메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스마트시티 조성사업 추진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