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영화배우가 별장서 성추행’ 고소…경찰 수사
포천 ‘영화배우가 별장서 성추행’ 고소…경찰 수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성 영화배우가 지인 여성을 강제 추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영화배우 A씨가 지난해 12월23일 오후 포천에 있는 자신의 별장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여성 B씨를 갑자기 껴안는 등 성추행했다는 고소장이 서울 시내 모 경찰서에 접수됐다.

경찰은 사건 발생지인 포천경찰서로 넘겼다.

경찰은 현장 조사를 마치고 피의자에 대해 출석을 통보한 상태다. A씨와 B씨는 수년 동안 서로 알고 지낸 사이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피의자 조사가 진행되지 않은 상태라 사건 내용 등에 대해서는 자세히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