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대부도 대남초등학교 '마지막 졸업식'…졸업생 1명
안산 대부도 대남초등학교 '마지막 졸업식'…졸업생 1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 대부도 대남초등학교 풍도분교 마지막 졸업식이 오는 15일 열린다.

졸업생은 1명이고 59년 역사도 마감한다.

경기도 유일의 섬지역 학교로 전남 흑산초등학교 영산분교와 함께 전국에서 학생수가 1명이었다.

반세기 동안 부천과 인천, 안산 등으로 행정구역이 바뀌었지만 마을주민들의 애정은 늘 각별했다.

젊은이들은 뭍으로 떠나고 어르신들이 주로 남은 이곳은 50여가구가 채 되지 않는다.

마을 어르신들은 대부분 이 학교 동문이다.

안산교육지원청은 뜻깊은 졸업식을 준비했지만 코로나19로 간소하게 치를 예정이다.

졸업생들은 “학교가 없어지는데 마지막 졸업식마저 비대면으로 치룰 수 밖에 없어 서운하다”며 아쉬움을 남겼다.

박문자 분교장은 마지막 졸업생에게 “자연에서 배운 값진 경험을 바탕으로 사회를 선도할 훌륭한 인재로 자라달라”고 당부했다.

마을주민이자 동문이며 풍도분교 시설관리를 맡아온 홍완덕 주무관은 “학생수가 감소하다 결국 폐교된다니 서운하다”고 말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