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시립 치매전담요양원 건립 추진…2024년초 개원 목표
안산시 시립 치매전담요양원 건립 추진…2024년초 개원 목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오는 2024년 초 개원을 목표로 시립 치매전담요양원 건립을 추진한다.

13일 시에 따르면 상록구 사동 시립 전문요양원 및 요양병원 인근에 107억원을 들여 치매환자 1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부지 면적 2천600㎡, 건물 연면적 3천360㎡ 등의규모로 치매전담요양원을 신축할 계획이다.

오는 4월께 건립 타당성 연구용역 결과가 나오면 이를 토대로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가 오는 2023년 말 완공한다는 방침이다.

산설되는 치매전담요양원 입소자는 지역 내 거주 저소득층 환자를 우선으로 선정한다.

시는 시립 치매전담요양원이 문을 열면 지역 내 가정의 치매환자 보호 및 관리 어려움 등을 덜어주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