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25년까지 비산동에 축구전용구장 건설
안양시, 2025년까지 비산동에 축구전용구장 건설
  • 한상근 기자 hsg@kyeonggi.com
  • 입력   2021. 07. 27   오전 9 : 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청사 전경. 안양시 제공
안양시청사 전경. 안양시 제공

오는 2025년까지 안양 비산동에 축구전용경기장이 들어설 전망이다.

그동안 프로축구단 안양FC는 동안구 비산동 소재 안양종합운동장을 홈구장으로 사용해왔다.

안양시는 이달 중 축구전용경기장 건립을 위한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등을 발주할 계획이라고 27일 밝혔다.

전용구장은 종합운동장에서 직선거리로 500여m 떨어진 비산체육공원 내 인라인롤러경기장 부지 10만144㎡에 들어설 것으로 보인다.

시는 사업비 500억여원을 들여 오는 2025년까지 건축면적 1만7천110㎡, 관람석 1만개 규모의 축구장 및 편의ㆍ수익시설 등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선수단 숙소와 식당, 트레이닝실 등을 갖춘 연면적 4천㎡ 규모의 클럽하우스도 조성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전용구장 건립을 위해선 개발제한구역 해제 및 지방재정투자심사 등의 절차를 모두 마쳐야 한다”며 “아직은 건립이 확정된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안양=한상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