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새 MC 민아, '유고걸'로 신고식…섹시+깜찍 매력 '폭발'
'인기가요' 새 MC 민아, '유고걸'로 신고식…섹시+깜찍 매력 '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민아가 '인기가요' MC 신고식으로 '유고걸'을 선보였다.

민아는 4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MC 광희 이현우 민아)에서 MC 신고식으로 이효리의 'Uo-Go-Girl'(유고걸)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민아는 짧은 멜빵 반바지에 허리가 살짝 노출된 톱 의상으로 등장했다. 섹시한 이효리에 도전했지만 특유의 귀여움으로 남성팬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너무 바라왔던 자리이기 때문에 더 노력하고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 많이 보여드리겠다"고 MC가 된 소감을 밝혔다.

민아 인기가요 신고식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민아 인기가요 신고식, 이효리와는 또다른 매력", "인기가요 MC된 것 축하해요", "앞으로 좋은 활약 보여줬으면 좋겠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비스트, 인피니트, 에프엑스, 브아걸, 엑소, 에일리, 김현중, 에이핑크, 빅스, MIB, 파이브돌스, 강승윤, 김그림, 엠파이어 등이 출연했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