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유리 아나운서 패션, 섹시한 줄만 알았더니 지적이기까지? '깜짝'
서유리 아나운서 패션, 섹시한 줄만 알았더니 지적이기까지? '깜짝'
  •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 입력   2013. 08. 15   오후 11 : 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유리 아나운서 패션이 누리꾼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성우 겸 방송인 서유리는 지난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꿀잠자다가.. 급 드라마 촬영 나왔습니다. 까메오 출연인데요. 무슨드라마일까요? 저 좀 아나운서 같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서유리는 청록색 블라우스에 흰색 외투를 걸쳐 입어 깔끔한 아나운서룩을 완성했다. 특히 그는 뚜렷한 이목구비와 날렵한 V라인을 통해 청초하면서도 지적인 매력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서유리 아나운서 패션을 접한 누리꾼들은 "서유리 아나운서룩도 예쁘네", "무슨 드라마 까메오에요?", "이젠 드라마에도 도전하는건가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