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상인초, 특성화된 독서논술교육으로 기초소양 함양
부천 상인초, 특성화된 독서논술교육으로 기초소양 함양
  • 오세광 기자
  • 승인 2018.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상인초

독서논술분야 교과특성화학교인 부천 상인초등학교가 다양한 주제의 독서 토론과 논술교육으로 학생들의 독서 기초소양을 함양시키고 있다.

상인초는 초등교과특성화학교 국어과 교육과정을 학년별로 운영하고 있다. 지난달 24일 고정욱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그의 저서인 ‘아주 특별한 우리 형’을 다 같이 읽는 시간을 가졌다.

상인초는 5~6학년을 대상으로 주 2회 교과특성화반을 운영하며 독서 토론과 논술을 교육하고 있다. 이 같은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서지원 학생(6학년)이 제20회 전국 초·중·고등학생 장애인 인식 개선 글짓기 대회에서 독후감 부문 대상을 받는 등 많은 학생이 글짓기 대회에서 수상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특히 ‘장애 인식 개선’을 테마로 진행된 국어과 교육과정 재구성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라는 경계를 허물고 독서와 글쓰기가 자연스럽게 연계돼 학생들의 장애 인식 개선에 교육적 효과를 거두고 있다.

상인초는 또 독도 관련 교육과 세계시민교육 등을 통해 학생들에게 독도 사랑과 글로벌 시대에 적응할 수 있는 기초적인 자질을 키워가고 있다. 심지어 ‘어린 왕자’를 바탕으로 미술 교과와 연계한 교육과정을 마련하는 등 학생들의 적성에 맞는 다양한 특성화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상인초 한 관계자는 “독서논술분야 특성화학교에 맞게 다양한 독서와 논술교육을 하고 있다”면서 “이런 교육과정을 통해 학생들이 다양한 분야에 맞는 기초적인 소양을 갖춰가고 있다”고 말했다.

부천=오세광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