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예식장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성남시 예식장에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부산 진구 확진자가 성남시 분당구 한 예식장을 방문한 것으로 조사돼 보건당국이 긴급 방역에 나섰다.

27일 성남시에 따르면 부산 진구 확진자 A씨는 지난 23일 자차를 이용, 오후 2시께 야탑동 소재 ‘메종 드 베르’를 방문한 뒤 부산으로 돌아갔다.

현재까지 A씨와 접촉한 성남시민은 확진자 일행인 분당구 주민 3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당국은 분당구 주민 3명의 검사를 진행 중이며 해당 예식장의 방역과 심층 역학조사를 할 예정이다.

성남=이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