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94' 정우, 종영소감 전해… "그저 감사하고 고맙다"
'응답하라 1994' 정우, 종영소감 전해… "그저 감사하고 고맙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답하라 1994'에서 쓰레기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배우 정우가 드라마 종영소감을 밝혔다.

지난 28일 정우는 자신의 트위터에 "그동안 '응답하라 1994'를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 감사드립니다. 쓰레기라는 인물을 만나서 정말 행복했습니다"라며 "분에 넘치는 사랑에 그저 감사하고 고맙다는 말밖에 생각나지 않습니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어 그는 "뒤에서 묵묵히 '응답하라 1994' 를 빛나게 해주신 감독님과 작가님들, 멋진 스태프분들 그리고 성동일 선배님과 이일화 선배님 그리고 우리 정이, 멋진 칠봉이, 성균이, 호준이, 바로, 예쁜 막내 도희까지 감사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정우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2013년 한해 마무리 잘하세요"라며 덕담도 잊지 않았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정우 종영소감, 앞으로 많은 작품에서 만날 수 있길", "정우 정말 최고였어! 잊지 못할 거야", "쓰레기라는 인물에 정말 잘 어울린 듯. 드라마 끝나서 정말 아쉽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매회 엄청난 화제를 불러오며 많은 사랑을 받은 tvN '응답하라 1994'는 성나정(고아라 분)의 남편인 김재준이 쓰레기(정우 분)였음이 밝혀지며 막을 내렸다.

신지원 기자 sj2in@kyeonggi.com

사진= 정우 종영소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