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6,874건)

Dishes often taste better when eaten at the right temperature, so a hot food such as chicken soup should be served ------- after it is prepared.(A) approximately(B) immediately(C) coincidentally(D) previously정답 (B)해석 요리들은 보통 알맞은 온도에서 섭취될 때 더 맛이 좋기 때문에, 닭고기 수프와 같은 따뜻한 음식은 준비되자마자 제공되어야 한다.해설 부사 어휘 문제‘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10-22 10:53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10-21 21:29

그야말로 배추가 아니라 ‘금(金)추’다. 올해는 ‘54일’이라는 역대 가장 긴 장마와 3차례나 한반도를 덮친 A급 태풍 등의 영향으로 생산량이 크게 줄면서 배추는 최근 한때 포기당 1만2천원을 넘나든 귀하신 몸값을 자랑했다.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내수 경제가 바닥을 드러내는 등 어려움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배추의 ‘금(金)추화’는 서민들의 가슴을 더욱 후벼파는 역할을 했다. 김장철을 앞두고 김장을 포기하는 ‘김포족’이라는 신조어가 생겨나기도 했고, 일부 대형 유통업체는 치솟는 배추 가격을 맞추지 못해 포기김치 생산을 일시적으로

오피니언 | 김규태 경제부장 | 2020-10-21 21:05

밥상, 이보다 정겨운 말이 또 어디 있을까. 밥, 국, 반찬 등이 펼쳐진 밥상을 보면 습관처럼 숟가락 젓가락을 찾아 집어 들게 된다. 밥은 살아있는 사람이 이 세상에서 가장 선호하는 첫 번째 음식이요 없어서는 안 되는 보약이다. 그래서 공자는 사람이 태어나서 7~8세까지를 바른 생활습관과 체벌로써 이력을 세우도록 했으며 특히 밥상 앞에서 비교 시비 따지지 않는 슬기를 배우고 길들여 일생을 좌우하는 품성과 인격이 결정되도록 했다.성호 이익(星湖 李瀷1681(숙종 7년)~1763년(영조 39년)은 조선 문화의 전성기인 18세기 전반 영

오피니언 | 강성금 | 2020-10-21 21:05

지난 8월 말 기준 경기도에 등록된 개인 임대사업자는 총 36만명이다. 이 중 최다 주택 소유자는 용인시에 등록된 A씨(47)로 454채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 다음이 안산시 B씨(48) 307채, 부천시 C씨(49) 275채, 용인시 D씨(50) 253채, 안산시 E씨(49) 230채였다. 주택등록 상위 20명이 소유한 주택은 총 4천8채, 한 명이 200채씩 소유한 셈이다. 연령별로는 60세 이상이 13만명, 50대가 11만5천명 등이다. 임대주택 사업자 중 최연소는 안산시에 등록된 3세 유아다. 19세 미만 미성년자가

사설 | 경기일보 | 2020-10-21 21:05

우선 지나치게 호화로운 가구 수준이 거슬린다. 수원고법은 원장 혼자 쓰는 사무실에 5천290만원어치 가구를 들여놨다. 사무국장실 가구도 3천57만2천원어치다. 수석부장판사실에도 4천66만7천원 상당의 가구를 비치했다. 같은 건물을 쓰는 수원지법 가구도 호화롭기는 마찬가지다. 법원장실 5천290만원, 수석부장판사실 4천66만7천원어치다. 수원가정법원도 법원장실과 사무국장실에 4천856만8천원어치 가구를 들여놨다.수원고법원장과 수원지법원장은 차관급이다. 문화체육관공부 장관실 가구는 2천400여만원, 차관실은 1천460여만원 상당이다.

사설 | 경기일보 | 2020-10-21 21:05

코로나19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으면서 지역사회에서 감염 예방을 위한 노력이 이어지고 있다. 사회적거리두기 1단계에도 많은 기업은 유연ㆍ재택근무를 이어가고, 학교에서도 등교 인원을 제한하는 등의 조치가 취해지고 있다.그로인해 재택근무를 하는 직장인, 집에서 원격수업을 하는 학생 등 일상생활이 집안으로 한정된 요즘, 밖에서 들려오는 집회소음은 집중력을 흐리게 만드는 불청객이 아닐 수 없다. 최근 한 시민이 “원격수업을 받는 자녀들이 밖에서 들려오는 노동가 소리 때문에 수업을 제대로 받을 수가 없다”라며 소음피해를 호소했다. 당시 현장

오피니언 | 홍헌기 | 2020-10-21 19:37

이스라엘이 가장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인물 중의 하나가 다윗 왕이다. 이스라엘 국기에 다윗의 별이 가운데 있을 정도다.그런데 성경에 나타난 다윗의 이야기 중에 너무도 가슴 아픈 이야기가 있다. 한 여인이 목욕하는 것을 본 다윗이 그 여인을 불러 관계를 했다. 더구나 그 여인이 임신했다는 말을 듣고 전쟁터에서 생명 걸고 전투 중인 여인의 남편 우리야 장군을 불러 집에 들어가게 한다. 오랜만에 부부가 만나 사랑을 나누고 임신하면 우리야의 아이로 꾸미려고 한 악한 계략이다. 그런데 강직한 장군은 자기만 혼자 집에 갈 수 없다고 거부하자 다

오피니언 | 안용호 | 2020-10-21 19:37

본인은 수년 전 모 학회에서 골프 산업 선진화 방안에 대해 발표할 기회가 있었다. 국내 골프 산업의 미래를 조망하는 자리이니만큼, 골프의 각 분야 최고 전문가분들이 참석했다. 본인은 당시 골프를 전혀 치지 않았지만, 우리 선수들만 해도 세계 골프대회를 주름잡고 있으니 국내 골프 산업의 미래는 마냥 밝은 줄만 알았다.하지만 최고 골프 전문가들이 조망한 골프 산업의 미래는 기대와는 달리 암울하였다. 각종 규제는 대중화를 어렵게 만들고, 해외로 출국하는 골퍼들의 수는 매년 폭증하고 있는데도 골프장 이용료에 붙는 세금이 너무나 많아 도저히

오피니언 | 박성희 | 2020-10-21 19:37

인천근해 도서지방 상여소리(仁川近海 島嶼地方 喪輿소리)는 인천광역시 무형문화재 제16호이다.우리민족은 예로부터 관혼상제의 4대 의례를 가장 귀한 것으로 생각하고 실행해 왔다. 그 중 상례의 절차는 전국적으로 비슷하나 지방에 따라 변형되어 다소 다른 모양으로 바뀐 것을 볼 수 있다.인천근해 도서지방은 지세가 고르지 못할 뿐 아니라 경기도, 황해도와 인접해 있으며 생활수단도 어업으로 이어가고 있어 상여소리도 경기도, 황해도의 민요와 뱃노래의 영향을 많이 받고 있다. 상여소리는 초혼 및 운구, 행상, 산오름과 외나무다리 넘어가기, 가래소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10-21 19: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