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5,874건)

Inexperienced investors must avoid ------- money in deals that are not supported by a comprehensive feasibility study and a clear plan.(A) put(B) puts(C) putting(D) to put정답 (C)해석 경험이 부족한 투자자들은 종합적인 예비 조사와 명확한 계획이 뒷받침되지 않은 거래들에 돈을 거는 일은 반드시 피해야 한다.해설 동명사 채우기 문제avoid(~을 피하다)는 동명사를 목적어로 취하는 동사이므로 보기 중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14 09:31

K방역으로 우리나라의 위상이 드높아진 요즘 한국의 프로야구, 프로축구에까지 세계인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구 반대편에서 열리는 경기를 실시간으로 보기 위해 밤을 지새우는 일이 우리가 아닌 서구인의 몫이 되는 날이 온 것이다. 한국의 프로스포츠가 세계인의 관심을 받고 있는 것은 물론 그 실력이나 위상보다는 코로나19로 인한 영향이 크지만 어찌 됐던 결론적으로는 K스포츠의 흥행이다.미국의 월스트리트저널은 ‘BTS, 기생충 그리고 이제는 야구’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삼성 휴대폰과 현대 자동차로 떠올려지던 한국의 이미지가 음악과 영화,

오피니언 | 오승현 | 2020-05-13 21:02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13 20:43

지방체육이 정치로부터의 독립과 이를 통해 체육 본연의 가치를 설계ㆍ실행할 수 있는 민선 시대가 도래했다. 올해 초 경기도를 비롯해 전국 체육인들의 뜨거운 관심사였던 지방체육회장 선거가 마무리가 되었고, 이로 인해 바야흐로 지방체육의 특성을 반영한 새로운 정책을 추진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린 것이다. 경기도 또한 경기도체육에 대한 이해가 높은 체육회장이 선출되었고, 이에 대한 체육인들의 기대 또한 높은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민선 경기도체육회장이 도민과 체육회를 둘러싼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요구에 부응하려면 그 전에 현실적, 제도적인

오피니언 | 박상현 | 2020-05-13 20:0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하여 전 세계가 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의 경제 상황에 빠질 것이라는 전망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우리나라도 잘 대처하고 있다고 하지만 이미 경제적 고통은 피부로 느낄 정도다.정부가 급하게 재정을 풀어 국민에게 현금으로 재난지원이라는 정책을 내 놓을 만큼 사태는 심각하다. ‘긴급재난지원금’이라는 정책이 각 시별로 도별로 나랏빚 내어 인심 쓴다는 비난을 받으면서까지 해야 하는 상황임을 볼 때 타이밍을 놓치지 말아야 한다는 것은 분명해 보인다. 그런데 다시 ‘긴급재난지원금’이라는 정책의 현실적인 어려움을 걱정하게

오피니언 | 조상훈 | 2020-05-13 20:00

가족상담을 하러 오는 부부와 가족들은 다양한 문제를 안고 온다. 가만히 그들의 이야기를 듣다 보면 신기한 점을 발견하게 된다. 남편이 이야기할 때는 남편이 주장하는 이야기가 이치에 맞고 아내가 말할 때는 그것 또한 이치에 맞는 이야기만을 하기 때문이다.그래서 남편이 말을 할 때는 가만히 들어주고 공감을 하게 된다. 아내가 말을 할 때도 마찬가지이다. 몇 번씩 그렇게 각자의 이야기를 들어주기만 해도 남편과 아내의 화가 어느 정도 누그러진다. 집에서 대화할 때는 자신의 말만 옳고 상대는 틀렸다고 주장하던 사람들이 상담실에 와서는 상대가

오피니언 | 윤미정 | 2020-05-13 20:00

전등사 대조루(傳燈寺 對潮樓)는 인천 강화군에 있는 인천시 문화재자료 제7호다.전등사는 아도화상이 고구려 소수림왕 11년(381)에 세운 절로 정족산성 안에 자리잡고 있다. 대웅보전 앞 마당 바로 밑에 세운 대조루는 기둥을 세워 지면과 사이를 두고 지은 누각이다.지은 시기를 알 수 없으나 1748년(영조 24) 주지 초윤(楚允)과 화주인 보학(寶學) 등이 고쳐지었다고 하며, 1841년(헌종 7)에는 화주 연홍 등이 중건했다고 ‘전등사본말사지’에 명기되어 있다. 그 뒤 크고 작은 보수를 거쳐 오늘에 이르고 있다.앞면 5칸·옆면 2칸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13 20:00

코로나19 여파로 미뤄졌던 프로야구가 예정보다 39일 늦은 지난 5일 개막했다. 사상 전례 없던 무관중 개막으로 시즌이 진행되고 있다. 코로나19의 팬데믹(세계적 확산)으로 인해 스포츠 행사가 모두 중단된 상황에서 개막은 스포츠 팬들에게 큰 즐거움을 줬다. 개막 5경기 시청 인구 합계 216만명에 포털사이트 평균 누적 시청자 수 149만3천483명이 이를 입증해주고 있다. ▶스포츠가 주는 효과는 다양하지만 그 중에 경기 관전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카타르시스를 느끼고 대리 만족케 하는 효과는 산업으로 발전할 만큼 엄청나다. 그래서 태

오피니언 | 황선학 기자 | 2020-05-13 20:00

북한과 인접하고 있는 접경지역의 주민들은 국가안보를 위해 수십년간 많은 것을 희생해 왔다. 대부분의 땅이 군사시설 보호구역으로 묶여 재산권이 있어도 행사하지 못했고, 군사훈련으로 인한 소음, 북한의 도발위협, 낙후된 교통시설 등으로 다른 지방자치단체에 비해 삶의 질은 상당히 떨어졌다. 낙후되고 소외된 지역, 고통과 불편을 감수하며 살아온 이 지역에는 정부와 지자체의 특별한 관심과 지원이 절실하다.정부는 이러한 특수성을 감안해 ‘접경지역 지원 특별법’을 제정, 2011년 ‘접경지역 발전 종합계획’을 마련했다. 경기도도 2017년 ‘경

사설 | 경기일보 | 2020-05-13 20:00

한반도도 지진의 안전지대가 아니다. 이제 물리리만큼 익숙한 경고다. 아주 가까운 지진 사례가 있다. 11일 북측 지역인 강원 평강에서 지진이 발생했다. 깊이 16㎞에서 시작된 이 지진의 강도는 3.8이었다. 경기ㆍ서울ㆍ인천에서도 진도 2로 감지할 수 있는 규모였다. 재난 상황실에서 긴급 타전되는 문자에 수도권 주민들이 가슴을 쓸어내렸다. 더 이상 안전지대가 아닌 것이 아니다. 늘상 일어날 수 있는 일상의 위험인 것이다.경기일보가 인천 지역의 내진 성능 현황을 보도했다. 지진 발생 하루만에 점검한 긴급 실태 파악이었다. 우려되는 상황

사설 | 경기일보 | 2020-05-13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