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8,011건)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 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2일 경기도청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가졌다. 도지사직 사퇴를 언급하는가 했는데, 경기도 국정감사를 받겠다는 내용이다. 국감 전 도지사직 사퇴가 ‘대장동 공세’를 회피하는 것으로 보일까 우려해 정면 돌파를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이 후보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당초 계획과 입장대로 경기도 국감을 정상적으로 수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경기지사로서 할 수 있는 범위까지 최대한 책임을 다한다는 게 저의 입장”이라며 “대장동과 화천대유 관련 게이트로 정치 공세가 예상되지만, 대장

사설 | 경기일보 | 2021-10-13 19:15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기초 기술이 되는 코딩이 유행하기 시작했다. 코딩은 컴퓨터가 이해하는 언어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것이다. 몇 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컴퓨터 분야 전공자들이 할 수 있는 것으로 여겨졌으나 최근에는 많은 비전공자도 하고 있다. 또한 초ㆍ중ㆍ고등학생들의 코딩 교육이 의무화되면서 어린이들도 컴퓨터 없이 하는 언플러그드 컴퓨팅(Unplugged computing)이나 도형의 순서 배치를 통해 논리력과 창의력을 키우는 블록코딩으로도 코딩을 접하고 있다.이렇게 컴퓨터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작업인 코딩은

오피니언 | 김규석 한국폴리텍대학 교수 | 2021-10-13 09:07

“토건세력과 유착한 정치세력의 부패비리를 반드시 뿌리 뽑겠습니다. … 이번 ‘국민의힘 화천대유 게이트’처럼 사업과정에서 금품제공 등 불법행위가 적발되면 사후에도 개발이익을 전액 환수해서 부당한 불로소득이 소수 기득권자의 손에 돌아가지 않도록 완전히 뿌리 뽑겠습니다.”지난 10일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로 선출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후보 선출 감사 연설 중 일부다. 이말을 듣는 국민들의 마음은 뜨악했던 필자의 그것과 크게 다르지 않았을 것이다.‘토건세력과 유착한 정치세력’이 누구를 일컫는지, ‘국민의힘 화천대유 게이트’라고 말하는 것

오피니언 | 김경율 회계사•경제민주주의21 공동대표 | 2021-10-12 21:25

한국 드라마 최초로 미국 넷플릭스 TV부문 1위를 차지한 이 넷플릭스가 서비스되는 83개국에서 1위를 차지하는 신기록과 글로벌 흥행을 기록하며 연일 승승장구하고 있다.‘역대급 신드롬’이라는 넷플릭스의 자체평가 외에도 “가장 기이하고 매혹적인 넷플릭스 작품 중 하나”(미국 포브스), “K드라마의 고전적인 표현에서 벗어난 서스펜스를 제공”(프랑스 RTL), “최근 센세이션을 일으킨 한국시리즈”(스파인 시네마 가비아) 등 전 세계 언론들은 오징어게임의 인기를 하나의 문화 현상으로 분석하고 있다.오징어게임의 폭발적인 인기에 힘

오피니언 | 김수완 한국외국어대학교 융합인재학부 교수 | 2021-10-12 20:55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1-10-12 20:51

사나사 원증국사탑은 태고화상 보우(太古和尙普愚, 1330~1382)의 사리탑이다. 보우의 본관은 홍주(洪州), 속성은 홍씨(洪氏), 첫 법명은 보허(普虛), 호는 태고(太古)로 홍주(현재 홍성) 출신이다.이 탑은 보우 스님의 입적 다음 해인 우왕 9년(1383) 건립됐다. 방형 기단과 종형 탑신으로 구성된 부도로, 기단 상면에는 복련(覆蓮) 연판문양을 표현해 탑신 받침 역할을 하고 있다. 석종형 탑신 표면은 문양 없이 간결하게 치석했고, 정상부에는 주변을 평평하게 한 후 중앙에 높은 연봉형 보주를 갖췄다. 주변에 세워진 탑비에는 스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1-10-12 20:02

지난 8월31일, ‘의료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했다. 환자의 안전과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수술실 내 CCTV 설치를 법으로 의무화했다.의료계는 의사가 사고 및 분쟁에 대비해 소극적이고 방어적인 수술만 하게 되어 환자의 생존율과 회복률을 떨어뜨리고, 응급이나 중환자가 상급 병원으로 쏠리면서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증가하고, 외과 전문의의 지원 기피를 초래한다며 다른 대책을 요구했다. 세계에도 전례가 없다며, 극소수 무자격자의 대리 수술을 막으려다 오히려 갈등만 조장해 소송을 증가시키고 살릴 수 있는 생명을 줄인다고 소탐대실을 우

오피니언 | 이흥우 해변문화사랑회 명예 이사장 | 2021-10-12 20:02

황구지천에 사는 가장 큰 생명체는 인간이다. 주민들이다. 가장 큰 이해집단도 이런 논리를 펴야 할 만큼 주민 입장이 팍팍하다. 50년 가까운 차별이 있었다. 비행장으로 받는 차별은 새로울 것도 없다. 여기에 하천(河川) 차별까지 있다. 황구지천은 의왕ㆍ수원ㆍ화성ㆍ오산ㆍ평택시를 잇는 총 길이 32.5㎞다. 수원천, 원천리천, 서호천, 그리고 황구지천이 수원의 4대 하천이다. 여기서 황구지천만 자연형 하천이다. 말이 좋아 자연형이지, 주민에게는 낙후된 하천이고 볼품없는 하천일 뿐이다.편리하고 예쁘게 만들어주길 얼마나 바랄지 짐작 간다.

사설 | 경기일보 | 2021-10-12 20:02

전국 상당수 초·중·고등학교의 과밀학급 문제가 심각하다. 학급 10곳 중 3곳꼴로 학급당 학생 수가 과밀학급 기준인 28명을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인구가 몰려 있는 경기도가 가장 심각하다.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오산)이 교육부에서 받은 ‘2020년 학급당 학생 수 구간별 학급 수 현황’에 따르면, 전국 초·중·고에서 28%인 4만439학급이 과밀학급에 해당했다. 과밀학급은 경기도가 1만7천481학급(43.2%)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서울시가 4천700학급(11.6%)으로 뒤를 이었다. 학생 수가 30

사설 | 경기일보 | 2021-10-12 20:02

6ㆍ25전쟁은 1950년 발발(勃發)했다. UN도 ‘한국전(Korean War)’이라고 명명(命名)했다. 상당수 국가 교과서에도 그렇게 표기돼 있다. 전쟁 명칭은 전쟁이 일어난 시기나 해당 지역 이름을 붙인다. 그런데 중국만 유독 한국전을 ‘캉메이웬차오((抗美援朝)’ 전쟁이라고 부른다. ‘미국에 대항해 북한을 도와 싸웠다’는 뜻이다.▶주체는 중국공산당이다. 중국 출신 일부 한류스타들도 거들고 있다. 에프엑스(fx)의 빅토리아, 우주소녀 성소·미기·선의, 프리스틴 출신 주결경 등이 그들이다. 자신들의 SNS에 ‘캉메이웬차오 70주년을

오피니언 | 허행윤 지역사회부 부장 | 2021-10-12 2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