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288건)

30여년 만에 HD고화질로 복원돼 15일 개봉한 컬트무비의 고전 ‘엘 토포’와 ‘홀리 마운틴’을 만든 알레한드로 조도로프스키 감독. 개봉을 앞두고 한국을 찾은 감독은 지난 5일 기자회견에서 한국영화에 대한 높은 관심을 드러내며 한국의 감독들을 직접 만나고 싶다고 말했었다. 11일 한국을 떠나기 전까지 누구를 만났을까. 마음 같아선 모든 감독을 만나고 싶다던

엔터미디어 | 경기일보 | 2007-03-16 00:00

KBS는 방송 80주년을 맞아 다양한 특집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특별 공연부터 다큐멘터리, 특선영화까지 각 분야에서 지난 80년을 돌아보는 기회를 갖는다.KBS 1TV는 '방송 80년, 사람ㆍ노래ㆍ프로그램'이라는 기획을 준비했다. 26일 오후 10시부터는 방송 80주년 특집 '국민가수 이미자'가 방송된다.이미자가 1926년에 발표돼 우리 대중가요 발전의 효시

미디어 | 경기일보 | 2007-02-21 00:00

봉준호 감독의 영화 ‘괴물’이 제27회 청룡영화상에서 최우수작품상,남우조연상(변희봉),최다 관객상 등 6개 부문을 휩쓰는 기염을 토했다. 15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진행된 이번 시상식에서 괴물은 신인 여우상(고아성),조명상(故 이강산ㆍ정영민),기술상(오퍼니지·EON)을 비롯,1300만 관객 동원으로 한국영화 최다관객상까지 수상했다. 이밖에 남우주연상은

영화 | 경기일보 | 2006-12-18 00:00

의왕시 내손동 계원조형예술대학은 오는 11일부터 26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정기영화상영회를 무료로 개최한다.계원조형예술대는 의왕지역 주민들에게 여가시간을 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위해 대학내 우경예술관에서 매년 정기적으로 영화상영회를 개최해 오고 있으며 올해로 여덟 번째를 맞게 된다.영화 관람은 무료로 온 가족이 볼 수 있는 흥행에 성공한 작품들을 상

사람들 | 의왕=임진흥기자 | 2006-11-06 00:00

제8회 이천쌀문화축제와 제14회 춘사대상영화제가 26일 개막된다. ‘멋스러운 이천, 맛깔스러운 쌀’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천쌀문화축제’는 문화관광부 선정 유망지역축제로 오는 29일까지 풍성한 기획공연과 함께 4일간의 일정으로 설봉공원 일원에서 진행된다.이번 행사는 문화관광부와 경기도, 한국관광공사, 경기관광공사 등에서 후원한다.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사람들 | 이천=김태철기자 | 2006-10-26 00:00

우려가 현실이 됐다. 콘텐츠보다는 고객에게 전달되는 유통이 얼마나 중요한지 새삼 확인됐다.올해 추석 극장가는 한국 영화의 격전지로 변모했다. 더욱이 외화는 장쯔이 주연의 '야연', 청룽 주연의 'BB프로젝트', 애니메이션 '앤트 불리'뿐. 9일에 이르는 추석 연휴를 맞아 한국 영화는 '타짜' '가문의 부활' '라디오스타' '잘 살아보세' '구미호가족' '우

미디어 | 경기일보 | 2006-10-02 00:00

"영화 보고 캐스팅이 줄을 잇겠는데요. 하하."이준익 감독, 안성기ㆍ박중훈 주연 영화 '라디오 스타' 시사회가 끝나고 난 후 기자간담회에서 노브레인이 이처럼 장담했다. '라디오 스타'에서 노브레인은 영월 유일의 록밴드이자 최곤(박중훈 분)을 존경해 최곤의 일을 내일처럼 여기는 록밴드 이스트리버로 출연했다.영화의 감초 정도로만 예상했던 이들은 웃음을 책임지는

엔터미디어 | 경기일보 | 2006-09-12 00:00

모든 대화의 뒤에 박장대소의 웃음이 붙어 있다고 생각해도 된다. 그래서 일부러 생략했다. 그렇다고 가벼운 농담으로만 일관한 것은 결코 아니다. 서로가 서로를 정말 아끼고 존중하기 때문에 이런 대화가 가능했다. 웃고 떠드는 속에 할 말은 다했다.7일 시사회에서 공개된 뒤 평단의 극찬을 받고 있는 영화 '라디오 스타'(제작 영화사 아침ㆍ씨네월드)의 주역 사인방

게임 | 경기일보 | 2006-09-11 00:00

배우 김하늘과 강지환이 멜로영화 '그날의 분위기'(감독 채리라, 제작 영화사아침ㆍ씨네월드)의 남녀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그날의 분위기'는 우연히 KTX에서 동석한 두 남녀가 24시간 동안 낯선 도시 부산에서 펼치는 담백한 연애 이야기.김하늘은 꼼꼼하고 예민한 성격의 출판 칼럼니스트로 업무차 KTX에 탄 오희주 역이고, 강지환은 장례식장에 가기 위해 KTX에

미디어 | 경기일보 | 2006-07-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