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431건)

농작물의 주인이 되기 위해 수천 년간 이어져 왔던 인간과 곤충의 경쟁에서 인간은 화학농약을 사용해 풍성한 식탁을 만들 수 있게 됐다. 화학농약의 사용은 해충을 효과적으로 방제해 농업생산성에 막대한 증가를 이뤘지만, 농약살포로 인간에게 농약 축적과 자연환경의 오염, 잔류독성 문제, 저항성 해충의 출현 등으로 더 독한 농약 사용 등 부작용이 속출하고 있다.또한, 생활수준이 향상돼 생존을 위한 먹거리에서 행복한 삶을 위한 먹거리로 인식이 전환되면서 친환경 안전한 농산물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이를 위해 천적을 이용한 생물학적 방제방법이 각

오피니언 | 이진구 | 2019-11-04

텔레비전에서 동물의 왕국을 자주 보았다. 아프리카 초원의 야생에서 벌어지는 예측불허의 일들과 여러 동물의 특성을 찾아내려는 인간의 탐험에 대한 짙은 호기심이 컸기 때문이다. 더구나 일곱 살의 아들과 언젠가는 세렝게티를 함께 가자는 황당한 약속마저 하고 말았다. 그런 동물의 왕국에서 인간의 눈으로 찾아낸 것이 있다.생명이 샘솟던 동물의 왕국에도 혹독한 시절은 반드시 오게 된다. 비가 줄고 대지가 메마르면서 풀을 먹이로 하는 누떼는 대이동을 하게 된다. 생존을 향한 누떼의 대이동 앞에는 어김없이 강이 나타나고 좁은 강폭을 찾아가다 보면

오피니언 | 유재석 | 2019-11-04

10월의 마지막 날에 국토교통부는 향후 10년간 대도시권 광역교통 정책 방향을 담은 ‘광역교통 2030’을 발표했다. 3기 신도시 입지가 결정되면서 1ㆍ2기 신도시 주민들은 상대적 박탈감을 경험했고, 그에 따른 집단시위가 끊이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정부의 이번 발표는 1ㆍ2기 신도시의 도심 접근성을 크게 개선하면서 3기 신도시가 겪고 있는 갈등요인을 조금이나마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광역교통 2030은 광역거점간 통행시간 30분대로 단축, 통행비용 최대 30% 절감, 환승시간 30% 감소의 3대 목표를 제시하고, 이를 달성하

오피니언 | 김덕례 | 2019-11-04

기차가 들어올 철도 쪽그늘진 플랫폼 바닥이얼어 웅크린 겨울 강 빛이라잠시라도 햇볕 든 쪽으로 물러서서겹겹 껴입어 몸 부푼둥실한 그림자를 데우며짧아서 절실한 따사로움을 조우차디찬 공기를 가른 기차가속도를 늦추어티켓을 배정받은기다림의 숫자 앞에 멈추고데우던 그림자를 재빨리 지우며승차계단을 오르는 발목까지한기 아리도록 휘감아 시린 겨울 플랫폼김철기1983년 한국문인협회 부천지부 창립. , , 등 시집 12권. 탐미문학상 본상, 경기도문학상 본상, 등 수상. 국제PEN한국본부이사 겸 PEN경

오피니언 | 김철기 | 2019-11-04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11-04

세계환경개발위원회가 1987년 ‘브룬트란트 보고서’를 내면서 ‘지속가능한 발전’을 논의한지 30년이 넘었다. 당시 노르웨이의 총리 브룬트란트는 ‘우리 공동의 미래’라는 보고서를 통해 지속가능한 발전의 정의를 발표했고, 국제 사회에 널리 통용시켰다.보고서에서는 “지속가능한 발전이란 미래 세대의 필요를 충족시킬 능력을 저해하지 않으면서 현재 세대의 필요를 충족시키는 발전”으로 규정한다. 인류가 계속 살아가려면 자연환경과 자원을 수탈적으로 소모해서는 안되고 생존에 필요한 수준을 계속 유지해야 한다는 것이다.오늘날 지구환경이 인간 활동을

오피니언 | 고문현 | 2019-11-04

지난달 28일 새벽 울산에서 중학생이 몰던 승용차가 도로 옆 가드레일 등을 들이받는 사고가 일어났다. 차에 탄 남녀 중학생 5명 중 2명이 숨지고 나머지 3명도 중경상을 입었다. 운전 미숙으로 차를 제어하지 못해 갓길로 돌진하는 바람에 사고가 났다. 지난해 6월에는 안성에서 고등학생이 운전하던 승용차가 도로변 건물을 들이받아 10대 4명이 숨지고 1명이 부상을 입었다. 사망자 모두 남녀 중고생이었다. 올해 3월에는 강릉에서 10대 남녀 5명이 탄 승용차가 바다에 추락해 모두 목숨을 잃은 일도 있었다.청소년들이 무면허 운전을 하다 일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19-11-04

법무부가 ‘형사사건 공개금지 등에 관한 규정’을 제정했다. 조사받는 피의자의 얼굴, 피의사실 등을 공개할 수 없게 된 점이 핵심이다. 형사사건의 내용을 일체 공개할 수 없도록 했다. 피의자 또는 사건 관계인의 초상권도 철저히 보호하도록 개정했다. 공개 소환을 모두 금지했고, 출석ㆍ조사ㆍ압수수색ㆍ체포ㆍ구속 등에 대한 촬영 등도 일절 허용하지 않도록 했다. 수사기관 내 포토라인 관행도 없앴다.원칙 자체가 새로울 건 없다. 지금까지도 형사소송법 및 하위 법체계에 규정돼 있었다. 이 원칙을 철저히 지키도록 제도화했다는 게 핵심이다. 이를테

사설 | 경기일보 | 2019-11-04

문재인 정부가 지난달 31일 야심적인 광역교통 대책을 발표했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지난 목요일 서울 세종문화회관에서 2030년까지 대도시권 광역철도망을 2배로 확충하고 수도권-서울 출퇴근 통행시간을 30분대로 단축하는 내용을 담은 ‘광역교통 2030 비전’을 제시했다.정부는 GTX D 노선, 트램-트레인, 대심도 지하도로 등을 통해 하루 통행량 4천만 명의 수도권 교통대란을 해결하겠다는 구상이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상습 정체 구간의 복층화, 제2 외곽순환선 조기 완공, 지하철 3호선(대화∼운정)·9호선(강일∼미사)

사설 | 경기일보 | 2019-11-04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1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