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3,339건)

경기도체육회가 시끄럽다. 이런저런 문제로 경기도의 특별감사와 경찰 조사가 진행 중이고, 지난 2월 노동조합 설립 이후 또 다른 노조가 설립 중이어서 직원 내부 갈등도 심각하다. 도체육회의 행정 책임자인 사무처장도 두 달 가까이 공석인 상태다.지난 1월 첫 민선 경기도체육회장 선거에서 이원성 회장이 당선됐다. 민선 체육회장 선거는 지방자치단체장의 체육회장 겸직 금지 내용을 담은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이 지난해 통과되면서 실시됐다. 시ㆍ도 체육회장은 시ㆍ도지사가 당연직 회장이었는데 정치와 스포츠를 분리하기 위해 올해 처음 민간인을 체

사설 | 경기일보 | 2020-09-09 20:57

호랑이보다 무섭다는 더위가 물러간다는 처서(處暑)가 지나자 흰 이슬이 맺히기 시작한다는 백로절(白露節)에 들어섰다. 9월이다. 이제 한해도 4개월 정도 남았다. 거짓말처럼 아침저녁은 선들거린다. 올 상반기는 온통 코로나19로 옥죄고 장마와 태풍과 유례없는 신종 비대면 문화를 턱하니 내놓았다. 이제 어디를 가도 마스크와 발열체크 손 씻기 등 생활 속 거리두기는 서로 익숙해지고 있다.사람에게는 사람이 필요하다고 한다. 그런데 사람을 만나지 못하는 시간이 길어지니 평범했던 일상이 그립고 그리울 수밖에. 서로 얼굴을 보고 표정을 읽으며 주

오피니언 | 강성금 | 2020-09-09 20:57

인천사랑운동시민협의회는 지난 7월 인천시 남쪽 5개 구(區)인 중구·동구·미추홀구·남동구·연수구의 110여 개 동네 이름 유래를 밝힌 책 ‘미추홀은 물골이다’를 펴내 무료로 배포하고 있다. 첫판으로 인쇄한 1천권이 금세 동나는 바람에 요즘 서둘러 2판 500권 인쇄를 추진하고 있다.책이 나오고 나서 여러 가지 질문을 받았다. 그중 한 라디오 인터뷰에서 진행자가 “미추홀을 책 제목으로 뽑은 이유가 무엇이냐”고 물었다. 이유는 미추홀구 때문이었다.이번 책 내용의 대상으로 삼은 5개 구의 이름 가운데 그 의미의 범위가 가장 넓어서 전체를

오피니언 | 최재용 | 2020-09-09 20:11

인천시가 2025년 수도권매립지 사용 종료를 위한 ‘자원 순환 선도도시’ 사업을 준비 중이다.이번 사업에는 수도권매립지 종료를 위한 선결 과제인 소각장 확충과 대체 매립지 조성 방안 등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서울, 경기, 인천 등 3개 시도가 함께 사용 중인 3-1공구(106만㎡)의 2025년 쓰레기 매립 종료를 위해서는 인천 발생 쓰레기의 자체 처리가 선제조건이다. 인천에서 발생하는 쓰레기를 처리할 시설 없이는 수도권매립지 3-2공구사용 연장이 불가피하고, 서울·경기 쓰레기 반입을 중단할 명분도 없다. 지난 30년간 인천

사설 | 경기일보 | 2020-09-09 20:11

To ensure the quality of all items, the company recently established ------- control standards for the inspection and testing of products.(A) frequent(B) rigorous(C) punctual(D) earnest정답 (B) 해석 모든 품목들의 품질을 보장하기 위해, 그 기업은 제품들의 점검 및 시험에 대한 엄격한 규제 기준을 최근에 확립했다.해설 형용사 어휘 문제‘그 기업은 제품들의 점검 및 시험에 대한 엄격한 규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09-09 09:56

지난 4월, 우리 시는 ‘긴급차량 우선 신호 시스템’을 구축했다. 구급 차량이 응급환자를 병원에 이송할 때 수원시도시안전통합센터에서 차량 위치를 GPS(위성항법장치)로 추적해, 구급 차량이 교차로에 진입하면 자동으로 녹색 신호를 부여하는 시스템이다. 시스템을 시범 운영해 관내 10여개 지점에서 아주대병원ㆍ성빈센트병원까지 통행 시간을 측정한 결과, 1㎞를 이동할 때 평균 통행 시간은 평소보다 56% 단축됐다.중증외상환자ㆍ급성심근경색환자와 같은 응급환자의 골든타임을 확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긴급차량 우선 신호 시스템은 수원시도시안전통

오피니언 | 염태영 | 2020-09-08 21:18

남원 군수 변 사또는 요즘 말로 ‘성(性)인지 의식’이 심하게 왜곡되어 있었다. 그는 매관매직(賣官賣職)이 횡행하던 시절, 어렵게 남원 군수 자리를 차지했으니 천하를 얻은 기분이었고 두려울 것이 없었을 것이다. 그래서 어려운 환경과 도전을 물리치고 목표하던 경지에 오르게 되면 그 성취감이 엉뚱한 방향으로 흐르는 경우가 있는데 그 사례가 변 사또에게서 나타난 것. ‘춘향이를 불러 수청을 들라 하면 좋아하겠지… 기생 딸의 신분 주제에 거부할 처지도 아니고…’ 이것이 변 사또의 ‘성인지 의식’이었다. 그러나 결과는 전혀 다르게 나타났다.

오피니언 | 변평섭 | 2020-09-08 21:18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직면한 경기예술인 및 단체 피해에 따른 생활 운영자금, 손실자금, 인건비 지원 등 긴급조치가 필요하다. 아직 창작을 지속하기 위한 수익모델이 제시되고 있지 못하고 있다. 국가재정과 지방재정에는 분명히 한계가 있다. 예술가와 일반시민을 연결하는 공간도 막혀 있다. 이에 언제 어디서나 쉽게 공연과 전시를 대할 수 있는 가상의 공간을 마련하여 예술가인 공급자와 일반시민인 수요자가 능동적으로 만날 수 있는 장이 열려야 할 것이다.이를 담을 그릇으로 플랫폼을 만들고 실시하고자 공공기관에서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

오피니언 | 김용수 | 2020-09-08 21:18

벼루장은 문방사우 중 하나인 벼루를 만드는 장인을 말한다. 문방사우인 붓과 먹, 종이, 벼루는 가장 오래된 필기도구다.일반적으로 벼루의 원석은 경도가 낮아서 생동감 있는 조각이 불가능하다. 이 한계를 극복하게 해 준 것이 벼루장 보유자 신근식이 소유하고 있는 단양의 자석(紫石)이다.신근식 벼루장 보유자는 지난 1998년 9월21일 3대째 벼루장으로 활동해 온 이력을 인정받아 도 무형문화재 제26호로 지정된 바 있다.문화재청 제공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9-08 21:18

미국의 패권이 예전과 다르다고 하지만 미국 대통령이 주요국 외교관계에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면 여전히 미국 대선은 세계적 관심거리이다.트럼프는 미국이 자유무역과 안보협력을 축으로 2차대전 후 지속해온 국제주의를 포기하고 고립주의에 가까운 급선회를 추진했다. 미국의 정책 변경에 대해 국제사회는 물론 미국 내에서 비판의 목소리가 큰 만큼 변화에 대한 기대도 커지고 있다. 동아시아 정책과 관련해서 흥미로운 점은 바이든은 미·중 무역전쟁에서 중국에 대한 미국의 패권강화라는 트럼프의 강경노선은 유지할 뜻을 밝힌 반면 북한에 대해서는 트럼프의

오피니언 | 이성우 | 2020-09-08 20: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