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7,010건)

21대 총선에서 경기 지역 14곳에서 펼쳐진 ‘리턴매치’가 더불어민주당의 판정승으로 마무리됐다.15일 오후 9시 기준 21대 총선 개표 결과, 리턴매치가 이뤄진 14곳(민주당 의원 지역 10곳, 미래통합당 의원 지역 3곳, 친박신당 1곳) 중 민주당이 10곳에서 통합당을 상대로 우세를 보이고 있다. 경기도 정치 1번지로 꼽히는 수원 지역의 경우 민주당 백혜련·통합당 정미경 수원을 후보가 지난 2014년 7·30 재선거에서 맞붙은 뒤 6년 만에 재격돌, 백 후보가 당선을 확정 지었다.전현직 의원 리턴매치가 펼쳐진 수원병에서도 민주당

선거 | 정금민 기자 | 2020-04-15 23:50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4ㆍ15 총선 수원 지역구 선거에서 또다시 5대0 완승을 재현했다.·15일 치러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민주당은 미래통합당 후보들을 모두 물리치고 수원 5개 선거구에서 모두 승리를 거두는 성과를 올렸다. 앞서 지난 20대 총선에서도 민주당은 수원에서 5석을 모두 가져간 바 있다.먼저 정치신인 간의 대결로 관심을 모은 수원갑에서는 민주당 김승원 후보가 통합당 이창성 후보를 누르고 국회에 입성했다. 김 후보는 문재인 정부 청와대 행정관과 수원지방법원 단독판사를 지낸데다 ‘수원의 아들’ 수원지역 출신이라는 점이

선거 | 최현호 기자 | 2020-04-15 23:50

4ㆍ15 총선에서 경기 현역 의원이 불출마 혹은 컷오프, 의원직 상실 등을 이유로 ‘무주공산’이 돼 관심이 집중된 20곳에서 더불어민주당이 더 많은 의석을 확보했다.15일 밤 11시40분 기준 21대 총선 개표 결과, 도내 무주공산 지역 20곳 중 더불어민주당이 13개 지역, 미래통합당이 4개 지역에서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나머지 3개 지역은 치열한 접전이 벌어지고 있다.현역 의원이 컷오프됐던 3곳 중 수원갑·고양을 지역에서는 각각 더불어민주당 김승원·한준호 후보가 상대 후보를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 신창현 의원이

선거 | 정금민 기자 | 2020-04-15 23:40

존경하고 사랑하는 장안구민 여러분! 더불어민주당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수원시갑선거구 당선자 김승원 인사드립니다.감사합니다! 장안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해달라는 장안구민 여러분의 뜻이 통했습니다. 나라다운 나라, 새로운 정치를 염원하신 국민들의 승리입니다.이제, 장안의 도약을 향한 길이 열렸습니다. 대한민국 혁신의 문도 함께 열렸습니다. 모두 장안구민 여러분의 덕분입니다.장안의 아들 김승원, 장안의 발전, 더 큰 수원의 완성, 나라다운 나라의 실현에 앞장서겠습니다. 언제나 저를 넉넉하게 품어주신 ‘두 번째 어머니 장안’의 도약을 위해

선거 | 송우일 기자 | 2020-04-15 23:37

제21대 총선에서 3선 이상에 도전한 15명의 더불어민주당 현역 의원이 모두 생환했다.지역 정가의 이목이 ‘포스트 총선’ 정국으로 옮겨지는 가운데 여당 경기 중진 의원들이 국회의장과 원내대표 후보군으로 중점 거론되면서 결과가 주목된다. 통상 3선 의원부터 국회 상임위원장과 주요 당직을 맡는 만큼 중진 수가 많을수록 지역의 정치적 위상도 커지게 된다.15일 실시된 21대 국회의원 총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김진표(수원무)·설훈(부천을)·안민석(오산)·조정식 의원(시흥을)이 도내 최다선인 5선 고지에 올랐다.경기도 선대위원장을 맡아 당의

선거 | 송우일 기자 | 2020-04-15 23:03

15일 치러진 21대 총선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의 완승, 제1야당인 미래통합당의 완패로 나타남에 따라 승패를 가른 요인에 관심이 모아진다.선거는 ‘구도’와 ‘바람’, ‘인물’의 대결이라는 점에서 볼 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터지면서 여당의 ‘야당 심판론’이 야당의 ‘정권 심판론’을 앞서고, 야당의 공천실패와 막말 파동이 이어지면서 판세가 크게 기울어버린 것으로 분석된다.이번 총선은 당초 ‘문재인 정권 중간평가’가 최대 화두로 여겨졌다. 경제 실정을 비판하는 야당의 무능하고 부도덕한 정권 심판론이 뜨겁게 달아

선거 | 김재민 기자 | 2020-04-15 22:22

4ㆍ15 총선 경기지역 최종 투표율이 65.0%로 잠정 집계됐다. 전국 잠정 투표율은 66.2%로 나타났다.15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경기지역 전체 유권자 1천106만7천819명 중 총 719만2천215명이 투표해 잠정 투표율 65.0%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0대 총선의 최종 투표율 57.5%보다 7.5%p 높고, 지난 2018년 제7회 지방선거(57.8%)보다는 7.2%p 높다. 도내 시ㆍ군별 투표율은 관할 선관위 기준으로 과천시가 76.5%를 기록해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고 성남분당(74

선거 | 최현호 기자 | 2020-04-15 21:42

4ㆍ15 총선 경기지역 사전투표율이 역대 2위를 기록하는 등 높게 나타나면서 사전투표함들의 평균 무게가 앞선 선거 때보다 1~3㎏ 무거워져. 이에 일부 개표소에 사전투표함이 늦게 도착해 개표 시작이 약 1시간가량 지연되고, 개표 작업을 서두르다 다량의 투표용지가 찢어지는 일 발생.이날 오후 6시50분께 본격적인 개함ㆍ점검 작업에 돌입한 수원시장안구개표소(수원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선 40분여 만에 20장 이상의 비례정당 투표용지가 훼손. 50㎝에 달하는 투표용지들이 중간 중간 찢어지기 시작하자 개표 책임사무원 등은 테이프를 붙이며

선거 | 이연우 기자 | 2020-04-15 21:15

첫 투표 신기… ‘공약은 약속’ 꼭 지켜주길지난 10일 아직 학생이지만 태어나서 처음으로 국민의 대표를 뽑는 일에 직접 참여하는 것이 신기하게 느껴지면서도 저절로 신중해지기도 했다. 정치에 관심이 없었는데 투표를 하면서 좀 더 정치에 관심을 가지고 알아보며 투표를 해야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나는 특성화고에 다니고 있는 학생이다. 취업준비를 위해 학교에서 실습을 하며 자격증을 취득해야 하는데 코로나19로 인해 저와 같은 여러 특성화고에 다니는 학생들이 이러한 준비를 못하고 있는 점이 매우 안타깝다. 청년 취업이 어렵다고들 하셔

선거 | 강현숙 기자 | 2020-04-15 20:02

4ㆍ15 총선 투표율이 15일 오후 3시 현재 59.7%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2016년 제20대 총선 최종 투표율인 58%를 넘어선 수치다. 또 지난 2004년 제17대 총선 최종 투표율 60.6%를 기록한 지 16년 만에 60%를 돌파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에 시작된 투표에는 전체 유권자 4천399만4천247명 중 2천627만1천607명이 참여했다.여기에는 지난 10∼11일 실시된 사전투표의 투표율(26.69%) 중 일부(관내투표 전체+관외투표 중 오후 4시 기준 우편 도착분)와 거소

선거 | 최현호 기자 | 2020-04-15 1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