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5,874건)

The avenue is so ------- that bicyclists going up the road usually get off their bicycles before reaching the top and walk the rest of the way.(A) fancy(B) large(C) steep(D) odd정답 (C)해석 그 길은 매우 가팔라서 그 길을 올라가는 자전거 이용자들은 보통 정상에 이르기 전에 그들의 자전거에서 내려서 나머지 길을 걸어서 간다.해설 형용사 어휘 문제‘그 길은 매우 가팔라서 자전거 이용자들은 정상에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20 09:47

코로나19에 따른 소비위축에 대응하기 위해서 한국에서는 재난지원금 지급이 이루어지고 있다. 재난 지원금 지급 과정을 보면 국민이 신용카드 회사 등을 통해 간단한 확인과정을 거쳐 재난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고, 신청 후 며칠 만에 그 지원금을 실제로 사용할 수 있다. 지금과 같은 위기 상황에서는 신속하게 재난지원금을 집행해 실제 개인 소비를 촉진하는 것이 중요한데, 한국의 행정과 금융시스템은 짧은 기간 안에 재난지원금의 지급결정과 지급을 가능하게 했다. 1968년 ‘김신조’ 사건을 계기로 도입된 한국의 주민등록번호는 일부 불법 유출 등

오피니언 | 박성빈 | 2020-05-19 21:24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5-19 21:03

어릴 적 SF 영화를 보는 우리는 다가올 미래에 최첨단 기술과 시계를 이용해 핸드폰을 조작하고, 어디서든 화상통화를 할 수 있는 정보화 기술력에 감탄하며 하루빨리 이러한 기술력이 도입되기를 바라며 자라왔다.최근 우리는 스마트폰 하나만 있다면 세계 곳곳을 누빌 수 있고, 지구 반대편에 있는 사람과 실시간 채팅이 가능하며, 다양한 소셜 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경험하지 못한 많은 것을 보고 느낄 수 있다.필자는 많은 정보화 시대의 장점을 누리며 생활하다 최근 ‘현재 우리 사회가 과거의 상상하던 사회가 맞는가’라는 궁금증이 생겼다.

오피니언 | 임창혁 | 2020-05-19 20:00

뉴욕 맨해튼에 있는 타임스퀘어는 미국에서 가장 사람이 많이 모이는 광장이다. 매년 12월31일 밤, 빼곡히 모여 있는 사람들이 5ㆍ4ㆍ3ㆍ2ㆍ1… 카운트다운을 하다가 0에 이르면 환호성을 지르고 축포가 터진다. 새해가 시작된 것이다. 참 멋진 ‘광장의 문화’이다.유럽 도시의 광장이야 더 말할 것도 없다. 이탈리아 베네치아의 산마르코광장, 파리의 콩코드광장, 런던의 트라팔가르광장, 체코 프라하의 바츨라 광장, 모스크바의 붉은 광장 등 도시마다 전통과 특색이 있는 광장을 자랑하고 있다.이처럼 유럽의 도시 중심에 광장이 있는 것은 도시를

오피니언 | 변평섭 | 2020-05-19 20:00

얼마 전 한 정치인이 시대를 빗댄, ‘태종의 시대’란 말이 연일 언론에 오르내렸다. 아마 새로운 시대를 연 조선왕조의 전환기적 업적보다 ‘세종의 시대’를 염두에 둔 얘기로 들린다. 그런데 태종의 많은 업적 중 얼른 머리에 떠오르는 좋은 업적이 생각나지 않는다. 사돈마저 죽인 그는 오히려 왕조의 기틀을 만든 임금보다는 왕조의 안정만을 극도로 추구한 임금으로 기억된다. 고려왕조의 충신 정몽주를 피살하고, 역성혁명에 앞장선 그는 조선 개국 후 정도전마저 죽여 피의 숙청을 시작한다. 이 두 인물은 성리학을 국시로 하는 조선왕조에서는 뺄 수

오피니언 | 차문성 | 2020-05-19 20:00

대모산성은 양주 백석읍 방성리 789에 위치한 문화유산으로 임진강과 한강 유역을 연결하는 길목에 자리했다. 주변의 산성 중 주 교통로에 위치해 방어만을 목적으로 축조된 게 아니라 행정치소로서의 역할을 담당했던 복합적 성격의 유적이다. 양주지역의 전술적 요충지 또는 치소로서의 중요성을 확인할 수 있다.장방형으로 가공한 화성암계 변성암으로 높이 약 7.5m 내외의 외벽을 쌓아 올린 형태다. 그 다음 외부에 삼각형 모양의 단면형태를 띤 4∼5m 높이의 보축을 덧대 축조한 우수한 축성술과 사다리를 타고 오르내리는 현문식(懸門式) 성문구조,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05-19 20:00

세계 노동자의 날을 앞둔 지난 4월말 경기도 이천 물류창고 공사 화재참사로 38명의 노동자가 사망하고 1명이 부상 당했다. 이 사건은 지난 2008년에서 이천에서 발생한 두 건의 대형참사와 유사해 유족 및 국민이 느끼는 안타까움이 컸다.고용노동부에서 발표한 2019년 산재사고 사망자는 855명으로 2018년에 비해 줄었으나, 여전히 우리나라는 OECD의 국가중 산재사고 사망률이 높은 상황이다.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노동자의 참여를 보장하는 대표적인 방법은 산업안전보건위원회와 명예산업안전감독관 제도가 있다.산업안전보건위원회는 사업자의

오피니언 | 문명국 | 2020-05-19 20:00

구멍난 깔창 사진이 화제다. 지난 주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린 박현경이 중학교 1학년 무렵 신었다는 골프화 깔창이다. 양쪽 모두 닳을 대로 닳은 데다 엄지발가락 부분에 구멍이 나 있다. 스윙 연습을 얼마나 열심히 했는지를 단적으로 보여준다. 골프 레슨을 받던 때 한 선배가 했던 조언이 생각났다. ‘엄지발가락 아래 미꾸라지가 있다고 생각해라. 도망가지 않게 꽉 쥐고 채를 던져라’였다. 아직도 ‘100 순이’를 벗어나지 못한 데는 박현경의 깔창과 달리 멀쩡한 내 깔창도 한몫한 거다.▶박현경은 경기도 양

오피니언 | 박정임 미디어본부장 | 2020-05-19 20:00

안성 쉼터의 불법 증ㆍ개축 문제가 제기됐다. 건축 현황 몇 가지에서 알려진 것과 등록부가 차이 난다. 정의연은 1층이 185.08㎡, 2층이 79.17㎡라고 했다. 건축물대장에는 1층 156.03㎡, 2층 39.95㎡다. 건축면적도 차이 난다. 정의연은 본동(本洞) 264.25㎡, 외부 창고 23.14㎡라고 소개했다. 건축물대장에는 195.98㎡로만 나와 있다. 불법 증ㆍ개축 의혹이 있다. 안성시가 확인하면 끝날 일이다. 불법이 있으면 규정대로 처리하면 된다.쉼터를 펜션으로 운영했다는 의혹도 있다. 건축물 대장에는 단독주택으로 표기

사설 | 경기일보 | 2020-05-19 2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