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420건)

인천시의 168개섬 관광활성화 프로젝트가 기관과 부서 간 엇박자로 삐걱거리고 있어, 체계적인 일원화 정책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24일 시에 따르면 ‘인천시 도서발전지원 조례’ 등을 통해 인천 중·동·강화·옹진 4개 군·구에 속한 168개 섬에 대한 관광과 개발·발전 계획을 수립해 추진 중이다.조례안에는 섬 발전 국비 예산 지원 사용 규정과 함께, 시에서 일정 예산을 확보하도록하는 내용이 담겼다.이에 따라 시 도서정책과는 섬 개발·발전을, 관광진흥과는 섬 관광 진흥, 상수도사업본부·하수과는 물공급 등 상·하수도, 도로과는 도로 신설·

인천정치 | 주재홍 기자 | 2019-06-25

청와대가 송도 녹색환경금융도시 조성에 직접 나서면서 녹색기후금융(GCF) 콤플레스 등 인천녹색기후 클러스터 관련 사업 활성화가 기대되고 있다.24일 인천시에 따르면 청와대 자치행정비서관실은 기획재정부와 산업통상자원부, 시에 송도 녹색환경금융도시 조성안을 30일까지 제출하라고 했다. 각 계획을 제출받아 기관 간 논의에 주도적으로 나선다는 것이다.청와대가 직접 나선 것은 기재부와 산자부 등이 해당 사업에 소극적이라 송도 녹색환경금융도시 조성이라는 대통령 공약 추진에 난항이 예상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이에 인천 녹색기후 클러스터 조성 사

인천정치 | 이승욱 기자 | 2019-06-25

인천 공공체육시설의 장애인 이용 비율이 의무화할 전망이다.인천시의회 문화복지위원회는 24일 상임위원회를 열고 ‘인천시 시립체육시설 관리 운영 조례 일부 개정조례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밝혔다.이번 개정조례안은 장애인이 공공체육시설을 사용하는데 일정 비율을 보장하는 것이 핵심이다. 당초 개정조례안에는 ‘장애인이 체육시설 사용에 있어 일정 비율로 사용할 수 있도록 준수해야 한다’는 문구가 명시됐다.하지만 상임위는 해당 문구를 ‘시장은 장애인이 체육시설 사용에 있어 시설별로 일정 비율을 정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필요한 조치를 할 수 있다’로

인천정치 | 이승욱 기자 | 2019-06-25

인천의 바이오산업이 셀트리온·삼성 바이오로지스 등 대기업 중심 구조에서, 바이오 벤처 등이 함께 어우러지는 바이오 클러스터 구조로 전환이 필요 하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24일 인천시의회에 따르면 인천지역 바이오산업 총 매출액은 1조6천895억원이다. 이와 함께 인천의 바이오산업 역량도 2010년 0.09에서 2017년 0.49로 크게 성장했다.하지만 바이오 벤처 등이 주도하는 전·임상, 인·허가 단계 분야 역량은 다른 분야에 떨어진다. 지난 2017년 신경제연구원이 발표한 바이오클러스터 활성화를 위한 효율화방안 연구 결과 전·

인천정치 | 이승욱 기자 | 2019-06-25

인천시가 이번 '붉은 수돗물' 사태의 원인으로 지목한 수계(水系) 전환을 지난 2011년 이후 55차례나 했지만, 문제 발생은 처음인 것으로 나타나 인재(人災) 논란이 확산하고 있다.24일 인천시가 자유한국당 민경욱(인천 연수구을) 의원에게 제출한 '최근 10년간 수계 전환 실시 및 문제 발생 내역'에 따르면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는 2011년부터 올해까지 총 55차례 수계 전환을 했다.수계 전환은 상수도 설비 점검이나 보수 등을 위해 가정까지 물을 공급하는 정수장을 바꾸는 작업이다.인천에서는 2011년부

인천정치 | 연합뉴스 | 2019-06-24

인천시가 네이버 데이터센터 유치에 나서면서 유치 효과에 대한 찬·반 논란이 일고있다.23일 시 정보화담당관실에 따르면 국내 최대 인터넷 기업 네이버 데이터센터의 송도국제도시 유치 가능성을 검토하고 있다.네이버 데이터센터는 서버·네트워크·스토리지 등 IT 서비스 제공에 필요한 장비를 한 건물 안에 모아 24시간, 365일 운영하고 통합 관리하는 시설이다.시는 IT 관련 앵커시설인 네이버 데이터센터의 인천 유치는 새로운 먹거리 산업인 바이오·스마트시티 산업에도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박재연 시 데이터혁신담당관은 “데이터센터

인천정치 | 주재홍 기자 | 2019-06-24

정의당이 22일 인천 척 합동유세를 시작으로 7월 13일까지 5기 지도부 선출을 위한 전국동시당직선거를 치른다.이번 전국동시당직선거는 5기 당대표, 부대표, 전국위원 당대회 대의원과 인천시당의 5기 시당위원장과 부위원장을 비롯 7개 지역위원회의 위원장을 동시에 선출한다.정의당은 지난 6월19~20일(목)까지 양일간 후보자 등록을 받았다.정의당 당대표 후보로는 심상정(경기고양갑) 후보와 양경규(전 민주노총 부위원장) 후보가 등록했고, 경선을 치른다.이번 전국당직선거 첫 합동유세는 인천에서 열렸다.인천글로벌캠퍼스 5층 소강당에서 열린

인천정치 | 주재홍 기자 | 2019-06-24

인천시가 ‘월미바다열차’의 안전성과 교통 대책 챙기기에 직접 나섰다.23일 시에 따르면 월미바다열차의 안전성 등을 검증할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할 계획이다.TF는 안전분야, 교통·환경분야, 관광분야, 운영준비 분야 등 4개 팀이며 총 인원은 20명이다.시는 TF를 통해 월미바다열차에 대한 마지막 검증에 나설 방침이다. 만약 TF의 검증을 통과하지 못하면 월미바다열차의 정식 개통은 늦어질 가능성도 있다.이와 함께 열차 개통 시 예상되는 각종 교통 문제에 대비해 인근 주차대책과 정체 해소방안, 교통안전 시설물 확충, 노면표시 및 표지

인천정치 | 이승욱 기자 | 2019-06-24

인천시립박물관이 부대 이전을 추진 중인 부평 제3보급단 부지에서 근·현대 문화유산 발굴을 위한 현장 조사를 했다고 23일 밝혔다.시립박물관은 제3보급단 부지(약 66만㎡)가 1930년대 인천육군조병창 부지에 포함돼 있었던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또 1950년대에 지어진 군수창고 건물 일부와 군용 철도 등이 그대로 남아 있다.특히 창고 건물은 구조물 일부를 보강했을 뿐 70여년 전 모습이 원형에 가깝게 보존돼 역사적 가치가 높다고 평가했다.군부대 특성상 민간인의 접근이 어려워 그동안 내부 시설이 외부에 알려지지 않았다는게 시립박물관의

인천정치 | 주재홍 기자 | 2019-06-24

인천지역 내 20년 이상 노후한 상수도관의 교체 예산이 1조원에 달해 국비 지원이 시급하다.23일 환경부와 인천시 등에 따르면 붉은 수돗물 사태 발생 이후 시가 전면 교체하겠다고 밝힌 노후상수도관은 약 1천㎞다.이는 인천의 전체 상수도관 6천800㎞ 중 약 14.5%다.문제는 교체 주기에 접어든 21년 이상 된 상수도관이다. 인천 지역에서 21년 이상된 상수도관은 총 2천471㎞로 이는 전체 상수도관에 약 40%에 육박한다. 상수도관의 교체 주기는 종류별로 최소 20년에서 최대 30년 이상이다. 전체 상수도관 중 40%의 교체 시기

인천정치 | 이승욱 기자 | 2019-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