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뉴타운 84만7천㎡로 축소 추진

안성뉴타운 개발사업이 6년여 간 지지부진해오다 개발계획 면적이 대폭 축소돼 주민들의 재산권 행사가 가시화될 전망이다.30일 시에 따르면 지난 2005년 도기동, 성남동, 신흥동, 게동, 미양면 일대 등 402만3천266㎡를 안성뉴타운택지개발 예정지구로 고시, 건축물 설치 등 각종 행위를 제한했다.그러나 뉴타운 택지개발 면적이 6년여 만에 317만5천㎡가 줄어든 84만7천766㎡로 지난 28일 국토해양부로부터 최종 확정됐다.이번 규제가 풀리는 지역은 성남동, 신흥동, 계동, 미양면 신기리, 대덕면 건지리, 도기동 일원으로 택지개발 고시지역 토지주들은 용도지목에 맞는 각종 행위를 할 수 있게 됐다.특히 택지개발 예정고시로 그동안 제한됐던 토질형질변경이나 토석채취, 토지분할, 건축물 건축, 공작물 설치 등 개인 재산권 행위가 전면 해제됐다.안성뉴타운 택지개발은 지난 2005년 12월 택지개발 예정지구로 고시 후 개인의 재산권 손실 등 사회경제적 손실과 공공사업 추진에 지장을 주면서 무려 6년여 동안 건축물 건축 등의 행위를 규제했다.시 관계자는 뉴타운 지역이 6년여 간 택지개발예정고시로 재산권 행사에 규제를 받아 왔으나 개발면적이 대폭 축소된 만큼 해당 지역주민들에게 재산권 행사와 관련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성뉴타운 택지개발예정지구는 2011년 보상에 착수, 2016년 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안성=박석원기자 swpark@ekgib.com

‘출연금 100억’ 안성시민장학회 만든다

안성시가 (재)안성시민장학회 발기인 총회를 개최, 장학재단 지원 3개년 계획 등을 마련했다. 안성시 제공안성시가 100억원 규모의 시민장학회를 설립하고 장학금 지원에 나섰다.시는 28일 4층 대강당에서 황은성 안성시장과 이철섭 부시장, 유길상 교육지원청장 등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재)안성시민장학회 설립을 위한 발기인 대회를 가졌다.참석자 들은 이날 정관 심의를 통해 안성시를 문화도시에 걸맞는 전국 최고의 교육도시로 만들기 위해 시비 60억원을 출자하고 지역 내 재능이 우수한 인재를 발굴지원키로 상호 합의했다.특히 장학재단 지원 3개년 계획을 설정하고 내년부터 지역 내 고등학생 30명에게 100만원씩, 대학생 15명에게 200만원씩을 지급한 뒤 2012년 139명, 2013년 184명을 각각 선발, 지원키로 했다.또 범시민 1인1구좌 운동을 통해 장학재단 설립금 100억원 목표 달성에 앞장서고 지역 내 우수 인재들이 꿈과 희망 속에 열학을 불태우도록 적극 뒷받침하기로 했다.장학회는 장학생 선발 규정을 과학기술, 예술체육, 환경생태, 역사문화, 자원봉사 등에 재능과 소질이 있는 학생을 비롯해 다문화가정, 기초수급대상자를 포함한 사회적 취약계층 학생을 선발키로 했다.참석자들은 이날 장학회 신임 이사장으로 유길상 안성교육지원청장을 만장 일치로 선임, 안성의 백년대계 중심 교육 실현과 일등 교육도시로 성장 발돋움 시켜 줄 것을 당부했다.유길상 이사장은 이날 어려운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 행복을 안겨주는 데 적극 노력하겠다며 지역사회 지인들과 시민, 단체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기초를 잘 다져 훌륭한 장학재단으로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안성=박석원기자 swpark@ekgib.com

안성배, 유럽 수출길 ‘활짝’

안성에서 생산되는 신고배가 유럽연합(EU)이 지원하는 인증기구 GLOBAL GAP으로부터 단체인증(Option-2)을 받아 유럽 수출의 길이 열렸다.국립한경대 원예학과 남기웅 교수 연구팀은 안성배가 배품질관리시스템(QMS) 개발을 통해 지난 10월 우리나라 최초로 GLOBAL GAP의 단체인증을 받았다고 12일 밝혔다.배품질관리시스템은 글로벌 GAP 인증 취지에 동의하는 회원의 관리방법, 물리적화학적생물학적 위해요소관리, 토양 및 용수관리, 농약비료사용 저장, 관리, 운송 등을 포함하고 있다.GAP(안전한 과일채소류)는 농림수산식품부의 배품질관리시스템 개발에 따른 배수출연구사업 과제인 GLOBAL GAP 인증 획득 시스템 개발을 한경대 남 교수의 연구 결과로 이뤄졌다. 특히 GAP는 파종부터 수확 후 관리까지 농작물의 전 과정을 과학적으로 검증하는 제도로 종합양분관리, 종합병해충관리, 안전 및 위생관리, HACCP기준에 준하는 안전안심 농산물 생산과 유통에 목적을 두고 인증한다.안성배가 GAP 인증을 받음에 따라 국제시장에서 품질과 안전성을 인정받아 국제경쟁에서 우위를 차지, 기존 주요 수출대상국인 미국과 대만 외에도 전 세계적으로 수출이 증가해 농가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안성=박석원기자 swpark@ekgib.com.

안성농기센터 ‘씨없는 포도’ 재배 성공

안성시농업기술센터는 109년 간 안성전래포도로 명맥을 이어온 마스캇함브르그 품종에 대한 씨 없는 포도 재배기술에 성공했다고 8일 밝혔다.안성농업기술센터는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센터 과수실증시험포장 내에서 마스캇함브르그 묘목 15주를 가지고 5개 시험처리구를 설치, 무핵(씨 없는) 포도시험재배에 나섰다.농기센터는 포도꽃이 만개하기 7~14일 전에 스트렙토마이신 200ppm을 살포하고 만개 3일 후 1차로 지베렐린(GA) 25ppm과 티디아주론(TDZ) 1ppm을 혼합 살포했다.이후 2차로 만개 10~15일이 지난 시점에서 지베렐인 25ppm을 다시 살포한 결과 포도 송이 무게 500g에 당도 18.3BX의 씨없는 포도를 시험 재배하는데 성공했다.이에 따라 캠벌어리(캠벨)과 달리 껍질이 얇고 신맛이 적으며 단맛과 마스캇향이 나는 독특한 맛을 지니고 있는 마스캇함브르그가 소비자 기호는 물론 안성포도 농가소득 창출에 한몫 톡톡히 할 것으로 전망된다.마스캇함브르그는 고종 38년(1901년) 프랑스 외방 선교회 소속 신부인 콤벨트씨(한국명 공안국)가 안성천주교회 초대 신부로 임명되면서 묘목 2그루를 안성구포동천주교 성당 내 식재해 재배하기 시작했다.농기센터 관계자는 일부 농가에 실증 재배를 거쳐 향후 전 농가에 확대 보급해 농가소득 창출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안성=박석원기자 swpark@ekgib.com

지역사회 연재

지난 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