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431건)

1954년 이전까지만 해도 1천600m(1마일)는 경기장 4바퀴, 400m 4번, 4분, 즉 4-4-4라는 숫자는 육상경기가 만들어진 2천 년이래 넘지 못할 한계의 숫자라고 정해져 있었다. 또한, 의학계에서는 1마일을 4분 안에 달린다면 인간의 폐와 심장, 근육, 인대가 파열되고, 뼈가 부러지고, 힘줄이 찢어진다는 연구가 나와 4분에 대한 도전은 곧 죽음에 도전하는 것과 마찬가지라 하여 도전조차 못하였다. 당시에 어떤 시인은 “4분에 1마일, 이 수치는 너무도 탁월한 완벽함을 지녀서 처음부터 신이 인간의 한계로 설정해 놓은 듯하다”

오피니언 | 김도균 | 2019-10-08

After his ------- meeting with the client, the architect had a clearer idea of the style of the office building to be constructed in the downtown area.(A) fundamental(B) upcoming(C) initial(D) settled정답 (C)해석 고객과의 최초의 만남 이후, 그 건축가는 도심지에 세워질 사무실 건물의 양식에 대해 보다 명확한 생각을 갖게 되었다.해설 형용사 어휘 문제‘고객과의 최초의 만남 이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10-07

서울 강남은 왜 제일 땅값이 비싼 지역이 됐을까. 여러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했겠지만 우선 지리경제학적 측면에 주목해보자. 1970년대 경제개발은 수도권과 동남권 산업단지를 잇는 경부고속도로 개통부터 시작됐다. 이후 경부선은 대한민국 경제활동의 주축으로 성장해 모든 에너지와 정보가 이 축을 중심으로 움직이게 됐다. 생명체에 비유하자면 대동맥과 중추신경망이 지나가는 핵심적 위치에 자리 잡았기에 자연스럽게 성장할 수밖에 없었다는 얘기다. 반면, 강북과 경기도 북부는 상대적으로 낙후됐다. 비슷한 시기에 개발된 일산과 분당의 신도시가 지금

오피니언 | 민경태 | 2019-10-07

지구온난화는 단순히 기온상승만으로 그치지를 않고 이상 괴질, 기근, 전쟁 등 적지 않은 문제를 야기 인류의 삶 그 자체를 고통 속으로 빠뜨린다.6천500만 년 전 중생대에서 신생대 그 사이에 소행성충돌로 먼지가 햇볕을 가려 식물이 자라지 못하는 등 기후환경이 급격히 변해 먹을 것이 없어 지구상에서 공룡이 사라졌던 것과 같이 인류도 머지않은 미래에 종말을 맞이해야 할 조짐이 보인다고들 한다.그 징조가 약 1만 2천여 년 전 여성들이 꼬챙이로 씨앗을 땅에 묻으며 유목생활을 청산하고 한곳에 정착해 일으킨 농업혁명과 18세기 영국에서 일어

오피니언 | 한정규 | 2019-10-07

최근 대한민국 체육은 커다란 진통을 겪고 있다. 문제는 많은 학교가 운동부를 해체하고 나섰다. 비인기 종목은 고사 상태다. 특히 많은 대학이 특기자 제도를 없애고 운동선수를 뽑지 않는 사태가 발생했다. 국민이 열광하던 스포츠 선수가 얼마나 더 나올지가 걱정이다.우린 언제부터인가 경기장에서만 볼 수 있던 스포츠 스타를 TV 광고에서 자주 보게 됐다. 스포츠 스타는 연예인보다 상대적으로 국민적이고 글로벌하고 건강한 이미지를 갖고 있어 광고모델로 최적이다. 최근엔 세계적인 축구 스타 손흥민이 유통계 CF의 ‘블루칩’으로 떠오르면서 빙그레

오피니언 | 안을섭 | 2019-10-07

3기 신도시를 둘러싼 갈등이 곳곳에서 벌어지고 있다. 정부의 목표는 주택공급을 늘려 집값을 안정시키는 것이다. 집이 없거나 새 집으로 이사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좋은 정책일 수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산을 비롯해 기존 신도시 주민의 반발이 심상치 않다. 정부와 지역주민의 갈등이 깊어지고 있는 이유가 뭘까.2017년 기준으로 수도권 주택보급률은 98.3%이다. 경기도가 99.5%, 서울이 96.3%이다. 양적지표로만 보면 서울과 경기도는 주택이 부족하다. 경기도 주택보급률을 전국 평균수준(103.3%)까지 끌어올리려면 경기도에 약

오피니언 | 김덕례 | 2019-10-07

이정표를 따라 달려온 휴휴암거북모양 바위와지혜의 보살상 우뚝 서있네백사장이 없는 바닷가너른 마당바위 위로바닷물은 얕게 흐르고 있어먹이를 흩뿌리면 재빨리 모여드는물고기떼불경소리, 목탁소리에 귀 기울이며물고기들은 먼 바다로 나가지 않네휴휴암이라 부를 때마다감도는 휘파람 소리편안히 쉬며 방생 기도하는물고기 신도가 사람보다 많은 휴휴암문연자경기 옥천 출생.로 등단. 한국문인협회 회원. 한국문학사 편찬위원. 한국현대시인협회 회원. 문학세계문인회ㆍ소우주시회 회원. 소정문학 동인.

오피니언 | 문연자 | 2019-10-07

기후변화를 초래하는 구조적인 원인은 지속 불가능한 관행에 있다. 지구의 에너지와 자원의 순환 과정에 어긋나는 산업문명의 발달이 현재의 기후변화 문제의 원인이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기후변화 문제에 대한 대응과 녹색발전은 상호 밀접하게 관련된 과제이다. 녹색발전이란 결국 환경적으로 건전하지 못한 기존의 개발 방식을 포기하고 환경적으로 건전한 발전을 하자는 취지이다. 기후변화를 초래하는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고 기후변화에 대한 취약성을 줄이는 발전이 결국 녹색발전이다.녹색발전은 질적 개선, 물질과 에너지의 순환 과정의 존중, 공생협력 등을

오피니언 | 고문현 | 2019-10-07

우리는 처음부터 두 가지 점을 강조해왔다. 화성 연쇄 살인 사건에 대한 분별 있는 접근이다. 하나는 30년 전 사건의 단서를 찾아낸 범인 특정이다. 경찰의 집념과 지혜가 아니면 묻혀 버릴 일이었다. 다른 하나는 당시 수사에서 드러난 문제점 인식이다. 허술한 수사 공조, 강압 수사 등의 정황이 곳곳에서 확인된다. 지금의 성과가 과거의 잘못을 덮고 가서는 안 된다. 반대로, 과거의 잘못이 지금의 성과를 반감시켜도 안 된다.이런 가운데 8차 사건이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1988년 9월16일 화성군 태안읍 진안1리에서 발생했다. 자신의

사설 | 경기일보 | 2019-10-07

지난 10월3일 광화문 광장과 서울역 등에서 대규모로 개최된 야당과 보수단체의 집회는 ‘조국 장관 사퇴’와 ‘문재인 대통령 각성’을 외쳤다. 한편 5일에는 지난 주말에 이어 서초동 검찰청 청사 주위에서 ‘검찰 개혁’과 ‘조국 수호’를 외치는 진보단체의 대규모 촛불집회가 역시 개최되었다. 이들은 서로 상반된 구호를 외치면서 자신들만이 진정한 민심을 대변하고 있다고 주장한다.이것이 지금의 한국정치 현실이다. 현재 정기국회는 열리고 있지만 국회의원들은 국정감사와 새해 예산심의보다는 ‘광장 정치’에 더욱 관심이 집중되고 있어 상당수 국회의

사설 | 경기일보 | 2019-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