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4,395건)

2015년 10·28 재선거를 앞둔 11일 오전 경남 구(舊) 고성군농업기술센터. 새정치민주연합(더불어민주당의 전신) 문재인 대표가 자당 소속 후보를 돕기 위해 이곳을 방문했다. 선거 지원유세에서 문재인 대표는 “이번에 우리당 귀책사유로 선거가 치러지는 지역은 후보를 내지 않는 책임을 졌다.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도 이곳 고성에서 후보를 내세우지 말아야 하며 군민들은 표로써 확실하게 심판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당시 당헌으로 정한 무공천 조항은 사실상 권고 규정에 가까웠다. 같은 해 12월 28일 새정치민주연합은 ‘더불어민주당’으

오피니언 | 김창학 정치부 부국장 | 2020-11-11 21:00

불설장수멸죄호제동자다라니경(佛說長壽滅罪護諸童子陀羅尼經)은 인천시 유형문화재 제75호로, 7세기 후반에 북인도 계빈국(캐시미르)의 사문 불타바리가 한역한 경전이다.내용은 동자를 보호하여 죄를 없애고 장수하는 법을 말한 밀교계통의 경전이다. 곧 부처님을 따르는 제자가 이 경을 쓰고 외우면 아픈 아이도 병이 낫고, 현세에서 장수하게 되고 악도(惡道)의 고통을 잊는다고 하였다. ‘장수경(長壽經)’이라고도 한다.이 책은 불분권 1책이다. 앞부분에는 한글음이 주서(朱書)되어 있는 것으로 보아 학습용으로 사용한 것으로 판단된다. 임진왜란 이전

오피니언 | 경기일보 | 2020-11-11 19:39

이것도 독재(獨裁)의 형태일 수 있다. 전두환이 노태우를 찍는다. 권력과 돈으로 돕는다. 결국, 대통령을 만든다. 취임하는 노태우를 흐뭇하게 지켜본다. 그 노태우는 김영삼을 찍는다. 뭔짓을 해서든 돕는다. 역시 대통령을 만든다. 취임하는 김영삼을 흐뭇하게 지켜본다. 독재는 그랬다. 현 권력이 미래 권력을 점지했다. 국가를 동원해 도왔다. 민의쯤은 뒤집었다. 그렇게 해서 현 권력이 상왕(上王)에 앉았다. 독재의 화룡점정이다.그 뒤부터는 달랐다. 김대중은 노무현을 원치 않는다. 적어도 여권 세력은 그렇다. 그런데 노무현이 된다. 노무현

오피니언 | 김종구 주필 | 2020-11-11 19:39

요즘 아이들에게 꿈이 뭐냐고 물어보면 ‘유튜버’라고 답할 때가 많다. 지난 2019년에 교육부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 진행한 초등학생 희망직업 조사에서 유튜버가 의사를 제치고 3위에 올랐을 만큼 이제 1인 크리에이터는 사회적으로 주목받는 직업이다.1인 크리에이터는 혼자서 미디어 콘텐츠를 기획하고 창작하는 사람을 일컫는다. 특히 인터넷 방송이 대두되고 나서는 유튜브나 팟캐스트 등을 통해 활동하는 개인 방송인을 상징하는 단어가 되었다.전통 미디어와 달리 1인 크리에이터는 특별한 자격요건이 없다. 누구나 스마트폰을 활용해 개인 방송을 시작

오피니언 | 강동구 | 2020-11-11 19:39

무소불위의 검찰을 개혁하겠다며 한 번도 경험하지 못한 국정을 보여주고 있다. 바로잡아야 할 대상이 누구인지 국민은 혼란스럽다. 불편부당한 행위를 반복하며 국민을 분열시키고 국가를 어지럽게 만드는 것은 위정자들인데, 역시나 개혁을 한다며 벌이는 행위가 무소불위의 권력 행사와 같다.사회변화와 더불어 검찰도 국민의 눈높이에 다가서고 있었는데, 위정자들의 정치놀음 탓에 일부 검찰이 민주화 이전 시대처럼 권력자에 이끌려 정치적 행동을 보이는 듯해, 검찰이 있어서는 안 될 정치판의 한가운데 서 있는 형국이다.검찰 등 국가 권력기관의 개혁이 필

오피니언 | 모세종 | 2020-11-11 19:39

‘인천의 쓰레기 독립 선언’ 의미가 담긴 인천에코랜드(eco-land)가 드디어 윤곽을 드러낸다.인천시는 수도권매립지의 친환경 대체시설인 에코랜드와, 폐기물 소각장 신설 후보지 등을 12일 발표한다. 에코랜드는 ‘폐기물 발생지 처리원칙’에 따라 인천에서 발생한 폐기물 처리를 위한 필수시설이다. 물론 2025년 수도권매립지 사용 종료의 교두보 역할도 함께 한다.시는 현재의 폐기물 직매립 방식을 친환경 소각처리 방식으로 전환해 매립량을 최소화 한다.시가 발표한 사업계획안 등에 따르면 에코랜드에는 생활폐기물 소각 후 남는 소각재와 불연성

사설 | 경기일보 | 2020-11-11 19:39

최근 불쑥 찾아와 좀처럼 떠나지 않는 코로나19로 모든 국민, 아니 전 세계가 전염병의 공포와 팬데믹(pandemic)을 경험하고 있다. 또한 이 전염병이 언제 끝날지 모른다는 미래에 대한 불안감마저도 점점 커져만 가고 있다.이처럼 많은 사람이 두려워하는 코로나19에 맞서 최전선에서 대응하고 있는 소방관의 업무현장은 감염의 위험에 높게 노출되어 있고, 그들의 불안감과 업무 과중도 또한 매우 높다.환자가 코로나19에 감염되었을지도 모른다는 걱정에 앞서, 숨이 막힐듯한 감염보호복을 장시간 입고 응급처치와 이송을 하여야 하고 탈의할 때도

오피니언 | 조인재 | 2020-11-11 19:38

올해 초 우연히 아역배우 김강훈이 출연한 공익광고를 보았다. 30초 분량의 짧은 영상이었으나, 그 내용만큼은 무척이나 인상 깊었다. 그 영상물을 통해 오늘날 다양한 사회·문화적 환경에서 다양한 관계를 맺으며 살아가는 사람들의 모습을 엿볼 수 있었기 때문이다. 첫 번째 상황은 어느 직장의 사무실에서 벌어진다. 부하 직원은 자신이 작성한 보고서를 상급 직원에게 보여주며 말을 들어달라고 사정하지만, 그 상급자는 일언지하에 거절한다. 이유는 아주 간단하다. 내가 너보다 더 잘 안다는 것이다. 두 번째 상황은 엄마와 딸 사이의 대화이다. 엄

오피니언 | 정진만 | 2020-11-11 18:31

2020년 한 해를 나름대로 열심히 살아왔지만, 코로나 19로 인한 상실감과 허전함은 크다.올해 초 입사한 신입사원들의 마스크 벗은 이미지를 상상할 수 없다. 얼굴을 가리고 체온과 QR 코드로 검증되는 불투명한 정체성, 이웃과의 접촉이 최소화되어버린 현실은 아쉬움을 넘어 막막함으로 이어진다. 연주자들의 섬세한 표정은 소리 이상의 중요한 표현의 방법이다. 그러나 마스크를 착용하고 무대에 오르는 기이한 상황은 슬프기까지 하다. 평범한 시각으로 볼 때 불가능하게 생각되는 소통의 한계를 넘어 아름다움을 공유한 두 분을 소개한다.미국 출신의

오피니언 | 함신익 | 2020-11-11 17:19

------- it rains on the day of the marathon, the event will still be held for the benefit of the runners who come from distant places.(A) Even if(B) Except for(C) Regardless of(D) Because정답 (A)해석 마라톤 당일에 비가 온다고 하더라도, 먼 장소에서 온 주자들을 위하여 행사는 여전히 개최될 것이다.해설 부사절 접속사 채우기 문제이 문장은 주어(the event), 동사(will be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11-11 10: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