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84,500건)

“Say! Ho!”16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내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 6번째 뮤지션 넬(NELL)이 온라인 공연으로 직접 공연을 보지 못하는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넬의 보컬 김종완은 이날 공연 중 “세이 호~”를 외친 뒤 “오늘은 (팬 분들이) 떨어져서 공연을 보지만, 다음 펜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활기차고 멋진 공연을 직접 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김종완은 또 “모두 (페스티벌) 현장에는 오실 수 없지만 집이나 또 좋은 곳에서 재미있게 보고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며 “내일까지 이어지는 1

인천뉴스 | 이민수 기자 | 2020-10-16 20:20

16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내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의 공연을 생중계한 유튜브 채널 등에서 외국인들도 실시간 댓글과 채팅을 통해 ‘락 스피릿(Rock Spirit)’을 공유했다.여러 누리꾼이 온라인 생중계를 지켜보는 가운데 외국인들은 자신이 잘 모르는 아티스트에 대해 묻기도 하고 감미로운 선율 등에 감동하는 모습도 보였다. 또 이들의 반응에 국내 누리꾼들은 각 아티스트에 대한 설명과 곡명 등을 소개하며 서로 공감했다.한 외국인 누리꾼은 이날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의 6번째 무대를 꾸민 ‘넬’의

인천뉴스 | 김민 기자 | 2020-10-16 20:13

16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내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서 누리꾼들이 넬(NELL)의 음악에 매료됐다.넬의 첫번째 곡 ‘그리고 남겨진 것들’의 잔잔한 기타선율은 누리꾼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보컬 김종완의 서정적인 보컬에 멤버들의 환상적인 연주까지 벅찬 감동이 랜선을 적셨다.누리꾼들은 유튜브 실시간 채팅창에 ‘감동’이란 글자를 연이어 적어 올리며 “가슴을 울리는 멜로디와 가사에 감동이 밀려든다”고 했다.한편, 인천시가 주최하고 경기일보·인천관광공사 공동주관한 이번 행사는 오는 17일까지 무관중으로 펼쳐

인천뉴스 | 이민수 기자 | 2020-10-16 20:06

16일 오후 7시55분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페스티벌’에서 6번째 뮤지션으로 넬(NELL)이 무대에 올랐다.넬은 지난 1999년에 결성해 2001년 첫 앨범 ‘Reflection of’을 낸 뒤 지난 2016년 7집까지 내며 활발히 활동해 오고 있는 그룹이다. 특유의 감성적이고 서정적인 음악으로 ‘넬’스럽다고 일컫는 독자적인 음악 세계를 구축하여 두터운 매니아 팬층이 있다.특히 넬의 보컬 김종완은 한국 록을 대중화시키며 많은 명곡을 남긴 아티스트로 매혹적인 보이스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넬은 이번

인천뉴스 | 이민우 기자 | 2020-10-16 20:00

국립 인천대학교 교수회장에 홍진배 인천대 체육학부 교수가 선출됐다.16일 인천대에 따르면 교수회는 이날까지 투표를 거쳐 홍 신임 회장을 선출했다.홍 회장은 연세대 중어중문학과를 졸업해 고려대 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를 취득했다. 매사추세츠대학교에서 스포츠경영학박사를 취득한 홍 신임 회장은 1994년 삼성전기 해외영업부를 시작으로 미국 스프링필드대학 스포츠경영학과 교수를 지냈고, 2007년 인천대학교 교수로 재직하기 시작했다.현재는 인천대 스포츠산업창업센터장을 맡고 있다.김경희 기자

인천사회 | 김경희 기자 | 2020-10-16 18:54

16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의 5번째 무대는 33년만에 뭉친 ‘봄여름가을겨울 Re:union with 빛과소금’이 웅장하고 감미로운 공연을 펼쳐나갔다.그들의 공연의 시작을 알린 ‘샴푸의 요정’은 1988년 발표한 이후로 끊임없는 사랑을 받아온 만큼 큰 호응 이끌기에 충분했다. 이어 33년만의 재회를 상징하며 리메이크한 ‘오래된 친구’란 곡이 무대를 통해 가을하늘로 울려퍼졌다.봄여름가을겨울이 연주한 기타와 드럼, 피아노, 색소폰 등은 한껏 어우러져 청중들의 가슴을 울렸고, 보컬(장기호·

인천뉴스 | 이승훈 기자 | 2020-10-16 18:51

16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내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에 ‘봄여름가을겨울 Re:union with 빛과소금’의 대표곡 ‘어떤이의 꿈’이 울려퍼졌다.유튜브 채널 등 랜선을 통해 이를 지켜본 누리꾼들은 다함께 “나는 누굴까 내일을 꿈꾸는가”라는 댓글로 따라 외치며 열광했다.이어 봄여름가을겨울의 1집 데뷔곡 ‘사람들은 모두 변하나봐’의 삶을 관조하는 노랫말과 절절한 멜로디가 흘러나오자 누리꾼들의 감동이 여기저기서 터져나왔다. 누리꾼들은 “감성이 폭발해 눈물이 나려고 한다”, “노래 듣느라 퇴근을 할 수가

인천뉴스 | 이민수 기자 | 2020-10-16 18:51

16일 인천 송도국제도시 내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의 5번째 무대를 책임질 ‘봄여름가을겨울 Re:union with 빛과소금’의 공연이 드디어 시작됐다.33년만에 재결합한 봄여름가을겨울은 가을하늘에 서정시를 써내려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의 명곡들을 선보였다. 이들을 대표하는 ‘오래된 친구’ 등의 곡은 무대의 깊이를 더했다. 또 연륜이 묻어나는 이들의 퍼포먼스는 어두워진 행사장을 화려하게 물들였다.한편, 시가 주최하고 경기일보·인천관광공사 공동주관한 이번 행사는 오는 17일까지 무관중으로

인천뉴스 | 김민 기자 | 2020-10-16 18:43

16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의 4번째 무대를 장식한 ‘비와이’는 유튜브 채널에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댓글에 답하고 더 많은 공연을 기대하는 팬들을 위해 남은 공연 시간을 이용한 ‘Day Day’를 선보였다.비와이는 “진짜 실시간으로 올라오는구나”라며 “시간이 3분 남았는데, 남는 시간에 맞는 곡을 부르겠다”고 했다.특히 이번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은 인천시가 앞서 모집한 ‘온라인 펜타 마니아’들이 화상회의 프로그램 줌(Zoom)을 통해서도 아티스트들과 소통한다. 온라인 펜타 마니아의 실시

인천뉴스 | 김민 기자 | 2020-10-16 17:55

16일 인천 송도달빛축제공원에서 열린 ‘2020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의 4번째 공연은 비와이(Bewhy)가 ‘Holy Ghost is Coming down, Kneel’, ‘Neo Christian Flow’란 곡으로 무대를 달구기 시작했다.엇박자식으로 강조한 가사와 특유의 목소리 톤, 플로우만 들어도 바로 비와이임을 알 수 있게 했다. 여기에 정확한 발음과 중간에 끊어주는 플로우로 그만의 음악세계로 이끌었다.그는 “코로나19 때문에 잠시나마 온라인에서 즐겼으면 좋겠다”며 “예전부터 펜타프트 락 페스티벌에서 오를 수 있어 정

인천뉴스 | 이승훈 기자 | 2020-10-16 17: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