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431건)

For students who prefer one-on-one instruction, tutoring hours must be arranged ------- with the instructor and will depend on his schedule.(A) modestly(B) relatively(C) directly(D) shortly정답 (C)해석 1대 1 지도를 선호하는 학생들에게 있어서, 개인교습 시간은 반드시 교사와 직접적으로 조정되어야 하며 그의 일정에 의해 결정될 것이다.해설 부사 어휘 문제‘개인교습 시간은 반드시 교사

오피니언 | 김동영 | 2020-08-18 11:08

왕세자 탄생기념 축제에서 루이 14세는 온몸을 눈부신 금빛으로 칠하고 1만5천명의 국민 앞에서 발레를 추었다. 태양왕으로 불리게 된 사건이다. 루이 14세는 절대왕정의 기린아로서 궁정문화를 꽃피우고 예술을 장려하였다. 가발과 화려한 스카프, 스타킹에 이에 하이힐까지, 색색으로 빛나던 이 정복왕의 옷차림은 지금 보면 다소 우스꽝스러울 수도 있지만 실상 당시 유럽의 교양과 사치스러운 귀족 문화를 실체적으로 구현한 것이다.프랑스에서 멀리 떨어진 조선의 젊은 관료는 학이 새겨진 흉배에 관대를 두르고 사모를 쓰며 백성을 위해 분골쇄신하리라

오피니언 | 김성훈 | 2020-08-17 20:47

1987년 KBS 코미디 프로그램 ‘쇼 비디오 자키’에 ‘시커먼스’라는 음악개그 코너가 있었다. 코미디언 이봉원과 장두석이 우스꽝스러운 흑인 분장을 하고 등장했다. 얼굴을 검은 색으로 칠하고, 흑인의 곱슬머리나 레게머리 가발을 하고 나와 힙합 비트를 배경으로 깔고 그 위에 리듬을 맞춘 코미디 대사를 붙였다.1980년대 한국은 인종 차별에 대한 인식이 거의 없었다. 흑인을 ‘검둥이’라 하고, 혼혈아에 대한 편견이 심했다. 시커먼스는 1988년 갑자기 폐지됐다. 그 해 열린 서울올림픽에 정부는 ‘외국인들에게 잘 보여야 한다’는 명목으로

오피니언 | 이연섭 논설위원 | 2020-08-17 20:47

서울과 경기에서 코로나 사태 이후 가장 많은 확진자가 나온데 이어 수도권 교회를 중심으로 코로나가 전국으로 확산되고 있다. 전문가와 방역당국이 우려하던 2차 대유행이 현실화 되는게 아닌가 싶다. 감염원을 알 수 없는 집단감염이 교회뿐 아니라 커피전문점, 학교, 유흥시설에서 쏟아져 나오면서 방역당국은 비상이 걸렸다.중앙방역대책본부는 17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97명 늘어 누적 1만5천515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4일부터 이날까지 계속 세 자릿수(103명→166명→279명→197명)를 기록, 나흘

사설 | 경기일보 | 2020-08-17 20:47

인천시는 ‘주차시설종합계획’을 수립 추진하면서 맞춤형 주차 정책을 제안하고 있다. 기존 인천시가 안고 있는 고질적인 주차장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공급’중심에서 ‘수요중심’으로 주차관리 정책을 전환하는 것을 핵심으로 하고 있다. 인천시 전체 주차장 확보율이 101.7%에 달하는 등 그동안 공급중심의 주차정책이 어느 정도 목표를 달성하였다는 평가에 따른 것이다. 이에 비해 주택가 주차장 확보율은 66%에 그쳐 주차정책의 대전환이 필요한 것을 새삼 늦게 인식하게 된 것이다.임기응변의 근시안적이며 특히 시정부의 집권세력에 의해 조삼모사식

사설 | 경기일보 | 2020-08-17 20:47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20-08-17 20:25

실학박물관을 방문하면 입구 맞은편 담벼락에 그려진 벽화를 보게 된다. 세 인물이 눈에 띈다. 그 가운데 재상을 지낸 잠곡 김육의 모습에 뜻밖이라 여기는 사람이 있을 수 있다. 실학자 하면 초야의 선비만 떠올리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사공(事功),’ 즉 실제 일에서 실제적 성과를 거두는 것이 실학의 본령이라는 걸 상기할 필요가 있다. 김육(1580~1658)은 관료로서 여러 치적이 있지만, 대표적인 것이 ‘대동법(大同法)’이다.대동법은 이원익이 광해군 때 경기도에서 처음 시행한 정책이었다.이 제도는 경기도에 이어 강원도,

오피니언 | 김태희 | 2020-08-17 19:13

‘한반도기’는 통일한국을 상징하는 한반도 지도 모양이 그려진 상징적 깃발이다. 한반도기는 노태우정권 시절인 1989년 말에 개최된 1990년 북경아시안게임 단일팀 구성을 위한 남북체육회담에서 처음 제시돼 남북합의로 만든 깃발이다. 1991년 지바 세계탁구선수권 남북 단일팀 구성을 계기로 처음 사용됐고 이후 국제 스포츠대회에서 남북 단일팀 구성응원입장 등에 사용되고 통일을 염원하는 남북 공동의 행사 등에서도 사용된다.그러나 한반도기는 지정학적으로 매우 예민한 우리 국토의 위치로 보아 위험부담이 많다. 그것은 국제사회에서 이웃국가들과의

오피니언 | 황창영 | 2020-08-17 19:13

고대 로마시대를 대표하는 건축물은 무엇일까. 직접 로마에 가본 적이 없는 사람일지라도 쉽게 생각해낼 수 있는 건축물은 영화 속에서 자주 등장했고 방송 여행 프로그램에서도 볼 수 있었던 원형경기장 ‘콜로세움’ 정도가 아닐까 한다. 영화 속에서 콜로세움은 검투사끼리 잔인한 시합을 하거나 그리스도교 신자들이 순교하는 장면의 배경이 되었다. 각종 정치 집회도 이루어졌고 문화 행사도 치러진 곳이지만 대체로 잔인하고 집단적 광기가 표출되는 곳으로 현재의 관점에서 보면 부정적 이미지가 많은 편이다.그러나 에

오피니언 | 전미옥 | 2020-08-17 19:13

‘한반도기’는 통일한국을 상징하는 한반도 지도모양이 그려진 상징적 깃발이다. 한반도기는 노태우정권 시절인 1989년 말에 개최된 1990년 북경아시안게임 단일팀 구성을 위한 남북체육회담에서 처음 제시되어 남북합의로 만든 깃발이다. 1991년 지바 세계탁구선수권 남북 단일팀 구성을 계기로 처음 사용되었고 이후 국제 스포츠대회에서 남북 단일팀 구성?응원?입장 등에 사용되고 통일을 염원하는 남북 공동의 행사 등에서도 사용된다. 흰색바탕에 하늘색 한반도 지도를 그려 넣은 한반도기는 국제행사 등에서 남·북한을 공동으로 상징하기 위해 사용하는

오피니언 | 황창영 | 2020-08-17 14: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