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42,859건)

가을은 소리 없이 문턱을 넘어가만히 내게로 왔습니다기승스럽던 더위가 한 풀 꺾인 것을 보고그것을 짐작 했습니다매미의 요란한 울음소리로 가을이가까이 왔음을 확실히 알았지요서둘러 얇은 긴 소매의 옷을 꺼내 입어야겠군요모양 없이 아무렇게나 모자 속에 쑤셔 박았던머리도 깔끔하게 다듬어 보겠습니다아직 덜 익은 사과 몇 알과두어 웅큼의 풋대추를 멜빵 달린 가방에 넣고기차를 타고 버스를 갈아타고보고픈 친구를 찾아 가겠습니다사과의 신 맛을 생각하니 입에 침이 도네요보면 먹어야 늙지 않는다는 대추도 한 알씩 나누어 먹겠습니다한가롭게 원두막에 퍼질러

오피니언 | ​​​​​​​김도희 | 2019-09-09

끝나지 않을 것 같았던 무더운 여름이 지나가고,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이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과 함께 변함없이 우리 곁을 찾아오고 있다. ‘추석’은 농경민족인 우리 조상이 봄에서 여름 동안 가꾼 곡식과 과일들을 풍성히 수확하는 기쁨을 누릴 수 있는 시기이다. 반면에 많은 인구가 귀성길에 올라 장시간 집을 비우게 되면서 예기치 못한 화재가 매년 발생하는 시기이기도 하다.올해 상반기 국가화재정보시스템상의 경기도 화재 발생 통계의 주택화재 부분을 살펴보면 총 1천442건으로 사망자 9명, 부상자 104명, 재산 피해 140억 4천179

오피니언 | 김광수 | 2019-09-06

카카오톡은 한국인 대부분이 애용하는 메신저 서비스이다. 실로 카카오톡은 그 어떤 소통의 창구보다 우리 각자의 사적인 동시에 공적인 인간관계가 집적된 공간으로 굳어져 가고 있다. 그중에서도 단체 카톡방 기능은 친구, 동료, 가족 등과 단체로 공지하거나 어떤 결정을 내리거나 약속을 정할 때 일일이 연락하는 수고를 덜어주는 점에서 너무나도 편리하다. 그런데 단체 카톡방은 때로는 불편한 감정을 넘어서 짜증을 불러일으키기도 한다.특히 동창 단체 카톡방이 그러하다. 예컨대 졸업한 지 45년이 지난 고교 동창 카톡방에는 600여 명의 동기동창생

오피니언 | 김연권 | 2019-09-06

과천시는 1980년대 초 정부과천청사가 들어서면서 계획도시로 조성됐다. 지난 30여 년간을 행정도시라는 또 다른 이름으로 불려왔다. 그러나 최근 정부부처가 세종정부청사로 이전하면서 과천은 새로운 변화의 바람을 맞이하게 됐다.당장 ‘자족기능 확보’라는 과제가 수면 위로 떠올랐다. 자족기능이 없이는 지속 가능한 도시로 존재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이런 당면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민과 공직자 모두가 머리를 맞대고 혜안을 모색하고 있다. 풍요로운 시민 생활과 지역 경제를 견인하기 위한 성장 동력이 될 사업을 발굴하고, 실현 방안을 찾기 위

오피니언 | 김종천 | 2019-09-06

오피니언 | 유동수 화백 | 2019-09-06

대한민국 체육계가 때아닌 체육회장 선거 앓이로 인해 일대 혼란에 빠졌다. 내년부터 시ㆍ도지사와 시장·군수의 체육회장 겸직을 금지하는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이 시행됨에 따라 전국 1개 시ㆍ도와 228개 시ㆍ군ㆍ구 체육회는 내년 1월15일까지 민간회장 선거를 치러야 한다. 그동안 광역 및 기초 지자체장들이 당연직으로 맡아오던 체육회장 겸직을 개정된 규정에 따라 금지하고 민간인 회장으로 선출해야 하기 때문이다. 이에 그동안 선거 일정과 방식에 대해 가닥을 잡지 못하던 대한체육회는 지난 9월2일 충북 진천선수촌에서 열린 제27차 이사회를 열

오피니언 | 황선학 체육부장 | 2019-09-06

극렬하게 갈렸지만 한쪽은 ‘오픈’(OPEN) 태세를, 또 다른 한쪽은 ‘샤이’(SHY)를 택했다. 2019년 9월을 사는 대한민국의 현주소다. 비단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된 이야기에만 국한되지 않는다. 전통적인 방식의 정치와 국민과의 거리는 이미 그 경계가 사라진 지 오래다. 인터넷의 발달,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의 일반화는 오히려 경계를 넘어 무서울 정도의 ‘내로남불의 시대’를 창조했다. 90년대 정치권에서 유행하던 내로남불이 헤게모니로 승화돼 2019년 대한민국을 완전히 집어삼킨 것이다. 내로남불이 무엇이냐. ‘내가

오피니언 | 김규태 기자 | 2019-09-06

주광덕 의원이 조국 후보자 딸의 생활기록부(이하 생기부)를 공개했다. “조 후보자의 딸은 한영외고 시절 영어 작문 6등급 이하, 영어 문법 7등급 이하 등 성적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딸이 영어를 잘 한다”는 조 후보자의 말이 거짓임을 강조하는 과정이다. 그의 논리는 조 후보자 딸의 영어 실력이 신통치 않았으며, 따라서 번역 등을 통한 기여도가 높을 수 없어 논문 제1저자 등록은 문제가 있다는 점을 설명하고 있는 듯하다.이게 문제가 됐다. 우선 생기부 공개 행위다. 초ㆍ중등교육법 제30조의 6은 생기부 공개를 엄격히 제한하고 있다

사설 | 경기일보 | 2019-09-06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최근 발표한 ‘유턴기업’ 현황을 보면 씁쓸하다. 최근 5년간 해외로 진출했다가 한국으로 다시 돌아온 기업이 연평균 10.4개로 집계, 482개로 나타난 미국과 큰 차이를 보인다. 전경련은 ‘미국 유턴기업 현황과 한국에의 시사점’ 보고서에서 2014~2018년 국내로 돌아온 기업이 52개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2013년 12월 ‘해외진출 기업의 국내 복귀 지원에 관한 법률(유턴법)’ 시행 후 연평균 10.4개꼴이다. 반면 미국은 유턴기업이 2010년 95개에서 2018년 886개로 늘어났다.유턴기업의 고용창출 효과도

사설 | 경기일보 | 2019-09-06

The product satisfaction survey will target respondents in the southern region ------- because the item was first introduced in that locale.(A) exclusive(B) exclusively(C) exclusivity(D) exclusiveness정답 (B)해석 제품 만족도 조사는 오직 남부 지역의 응답자들만을 대상으로 할 것인데, 상품이 그 지역에 최초로 도입되었기 때문이다.해설 부사 자리 채우기 문제문장의 동사(will

오피니언 | 김동영 | 2019-0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