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김동연, 이천시 병원 화재에 “소홀함 없도록 조치할 것”
정치 도·의정

김동연, 이천시 병원 화재에 “소홀함 없도록 조치할 것”

김동연 경기도지사. 경기도 제공

이천시 관고동 병원 화재로 사망자가 발생한 가운데,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추가 수색, 원인 파악 등 조치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연 지사는 5일 자신의 SNS에 “이천시 관고동 4층 건물에 화재가 발생했다”며 인명피해가 예상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김 지사는 “4층에는 신장투석병원이 있어 화재 당시 환자들이 고립됐다”며 “소방당국이 신속히 구조에 나섰으나 연기를 흡입한 환자 중 의식이 없는 분들이 있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김 지사는 “잔불 정리와 추가 수색을 통해 혹시 모를 구조대상자를 찾고, 화재원인 파악 등 이후 조치에 소홀함이 없도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이날 오전 10시17분 이천시 관고동 병원 건물에서 불이 나 5명이 숨졌다. 또 37명이 연기흡입 등으로 부상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현호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