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영화 '오징어게임' 배우 오영수,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사회 사건·사고

영화 '오징어게임' 배우 오영수,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영화 ‘오징어게임’을 통해 유명세를 얻은 배우 오영수씨(78)가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수원지검 성남지청 형사2부(부장검사 송정은)는 지난 24일 강제추행 혐의로 오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오씨는 지난 2017년 중순께 한 여성의 신체를 부적절하게 접촉한 혐의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여성은 지난해 12월 고소장을 제출했고, 경찰은 지난 2월 기소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넘겼다. 이후 검찰의 보완수사 요청에 따라 추가 수사를 한 경찰은 지난 4월 불송치 결정을 냈다.

그러나 피해자 측이 이의신청을 했고, 검찰은 재수사 끝에 오씨를 재판에 넘겼다.

오씨는 검찰 조사에서 관련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경희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