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노동문화예술제 입상자 발표
경기노동문화예술제 입상자 발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노총 경기도지역본부(의장 강영섭)가 주최하고 예총 경기도지회(회장 정규호)가 주관한 제4회 경기노동문화예술제의 입상자가 발표됐다.



이번 예술제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은 사람은 문학부문에 자작시 ‘봄빛’을 출품한 성창운수의 이종남씨(34)를 비롯, 미술분야에 도자기공예작품 ‘자작나무숲’을 출품한 김한수씨(32·대우자동차), 사진분야에 김두화씨(28·삼성전자) 등이다.



문학·미술·사진 등 3개 분야 6개 부문에 모두 300여점이 출품된 이번 예술제에서 각 부문 금상은 시에 최윤정(비둘기웅변학원), 수필에 유애경(원예연구소), 공예에 이경옥(삼성전자), 회화에 김문규(창진운수), 서예에 이영희(대성산소), 사진에 이춘식(동신특강) 씨 등이 차지했다. 또 은상은 회화의 김영규씨(동아제약) 등 12명이, 동상은 시부문 황의율씨(기아자동차) 등 11명이 차지했다.



각 분야의 입상자는 대상에 경기도지사상과 함께 120만원의 상금이 주어지고 금상은 한국노총 경기도지역본부 의장상과 80만원의 상금이, 은상은 예총 경기도지회장상과 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이번 예술제의 심사를 맡았던 전문예술인들은 “기성작가들이 참여하는 공모전에 손색이 없을 정도로 수준높은 작품들이 많았다. 노동자 예술인들은 무한한 잠재력을 지니고 있다”고 평가했다.



경기노동문화예술제는 심사부문 예술제외에 연예·국악·음악·노동문화 등 4개 분야의 경연분야 예술제가 14일에 열리며, 18일 오후2시에 종합시상식이 도문예회관 소공연장에서 실시된다. 문의 (0331)217-4935/이연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