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유권자들의 현명한 선택 당부
여야, 유권자들의 현명한 선택 당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야는 4·13 총선을 하룬 앞둔 12일 유권자들의 현명한 선택을 당부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새누리당 안형환 중앙선대위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어느 정당이 앞으로 대한민국의 미래와 경제, 안보를 책임질 수 있는지 선택하는 선거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새누리당은 말만, 비판만 앞세우는 무절제한 신념과잉 운동권 정당과는 다르다”면서 “반드시 과반의석을 획득해 대한민국을 개혁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더불어민주당 김종인 대표는 마지막 유세 메시지를 통해 “내일은 새누리당의 오만과 폭정을 심판하고, 지난 8년의 경제 실패를 심판하는 날이다”고 밝혔다.

김성수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박근혜 대통령의 ‘새로운 국회 탄생’ 등 이날 국무회의 발언에 대해 “여당 후보를 찍으라는 노골적 대국민 협박이자 어느 민주정부에서도 볼 수 없었던 최악의 선거 개입”이라고 비판했다.

국민의당 김희경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에서 “이번 총선은 무책임한 여당과 무능한 야당을 심판하는 선거”라고 주장했다.

김재민·정진욱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