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웃돕기 성금모금 희망 2000운동 발대식
이웃돕기 성금모금 희망 2000운동 발대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을 나누면 희망이 자랍니다.”



주말인 4일 오후 연말 이웃돕기 성금모금을 위해 경기도사회복지 공동모금회 주최로 ‘희망 2000운동 발대식’이 열린 수원 장안공원 광장.



구름이 낀 날씨에다 바람마저 불어 다소 쌀쌀한 기온이 행사장 주변을 감싸고 있었지만 수원 농업생명과학고 관악부의 잔잔한 연주가 울려퍼지는 가운데불우이웃과 함께 사랑을 나누려는 온정의 발길은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었다.



사회자의 간단한 개회사와 함께 김성수 경기도정무부지사의 ‘사랑의 메시지’전달이 있은 뒤 본격적으로 온정의 손길이 펼쳐졌다.



자신의 키보다 큰 모금함에 힙겹게 까치발을 하며 고사리 손으로 천원짜리 한장을 넣는 아이. 구부정한 허리를 지팡이 하나에 의지하고 나온 할머니. 부끄러운듯 친구 손을 꼬옥 잡고 나온 여학생들. 온몸이 꼬여 다른 사람의 도움을 받아 간신히 성금을 하고 가는 지체장애아…



이들의 온정으로 차곡차곡 쌓여가는 모금함에서 퍼져나오는 훈훈함은 쌀쌀한 날씨를 누그러뜨리기에 충분했다.



행사 도우미들이 이날 참석한 700여명 한사람 한사람의 가슴에 ‘사랑의 열매’를 달아주자 참석자들의 얼굴에서 뿌듯함이 풍겨 나오는 듯 했다.



“나보다 더 어려운 사람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위해 나왔죠”라는 한 지체장애자의 말처럼 사랑의 마음을 몸소 실천하는 이들에게서 불우이웃을 돕는 진실함이 어떤 것인지를 엿볼 수 있었다. /신현상기자 hsshin@kgib.co.kr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