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효리, “스몰웨딩 아닌 초호화웨딩”…원빈·이나영 결혼식 보고 반성?
‘라디오스타’ 이효리, “스몰웨딩 아닌 초호화웨딩”…원빈·이나영 결혼식 보고 반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5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 이효리는 자신의 스몰웨딩에 대해 사실은 초호화웨딩이라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이효리는 집에서 태어나 집에서 결혼하고 집에서 죽고싶다는 인생소원이 있다며, 남편 이상순과 뜻이 맞아 다행히 집에서 결혼을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마당 넓은 집에서 오는 사람들 비행기값 대주고 숙소도 잡아줬고 아침부터 밤까지 셰프가 하객 취향에 맞게 요리해서 대접했다고.

거기다 드레스와 의상은 유명디자이너 요니P의 작품이었고 사진도 국내 유명 포토그래퍼가 맡았고 축가도 김동률이 불렀다고.

그러면서 정선의 밭에서 결혼한 원빈 이나영 커플의 결혼식을 보며 저게 진정한 스몰웨딩이구나 반성했다며, 자신은 초호화웨딩을 하고도 돈이 많아서(?) 축의금을 받지 않았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