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월드컵재단, ㈜자이크로와 함께하는 골키퍼(GK)클리닉 성료
수원월드컵재단, ㈜자이크로와 함께하는 골키퍼(GK)클리닉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이 지난 13일부터 3일간 수원월드컵경기장 보조경기장에서 전국 유ㆍ청소년 축구부 골키퍼 30명을 대상으로 ‘제11회 2017 골키퍼(GK)클리닉’을 실시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수원월드컵재단 제공
▲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이 지난 13일부터 3일간 수원월드컵경기장 보조경기장에서 전국 유ㆍ청소년 축구부 골키퍼 30명을 대상으로 ‘제11회 2017 골키퍼(GK)클리닉’을 실시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수원월드컵재단 제공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이하 재단)이 ㈜자이크로와 함께하는 ‘제11회 2017 골키퍼(GK)클리닉’을 성황리에 마쳤다.

재단은 17일 “지난 13일부터 3일간 수원월드컵경기장 보조경기장에서 진행된 골키퍼클리닉에 초등학교 6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전국 유ㆍ청소년 축구부 골키퍼 30명이 참가해 전원 교육을 수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클리닉에서는 볼캐칭·스로잉 등 기본 자세부터 역습 훈련과 위치 선정을 익히는 실전 경기까지 단시간내에 집중 훈련을 받을 수 있도록 구성하면서 참가자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특히 올해에는 재단뿐 아니라 스포츠 기업과 축구 관계자들이 골키퍼 유망주 육성을 위해 발벗고 나선 가운데, 박철우(광주FC)·차상광(대한축구협회)·김성수(연변FC) 등 ‘키퍼2004’ 소속 실력파 코치들이 재능기부로 참여해 직접 선수들의 훈련을 지도했다. 또 국내 스포츠브랜드 ㈜자이크로(대표 최창영)는 클리닉 참가자 전원에게 훈련복 상의를 제공했다.

한규택 사무총장은 “갑작스러운 한파로 인해 다소 어려운 여건에서 교육이 진행됐지만, 참가자들의 열의가 높아 성공적으로 행사가 진행됐다”며 “앞으로도 재단은 한국축구 발전을 위한 유소년축구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확대 운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광호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