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월드컵] 스페인, ‘늪 축구’ 이란에 고전 끝 1-0 신승
[러시아 월드컵] 스페인, ‘늪 축구’ 이란에 고전 끝 1-0 신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8 러시아 월드컵 B조 2차전 스페인의 코스타가 이란을 상대로 선제골을 성공시킨 뒤 팀동료 이스코와 축하를 나누고 있다.연합뉴스
▲ 2018 러시아 월드컵 B조 2차전 스페인의 코스타가 이란을 상대로 선제골을 성공시킨 뒤 팀동료 이스코와 축하를 나누고 있다.연합뉴스

스페인이 2018 러시아 월드컵서 이란을 제물로 힘겹게 첫 승을 거뒀다.

스페인은 21일(이하 한국시간) 러시아 카잔의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B조 2차전에서 이란의 숨막히는 질식수비에 고전하다 후반 9분 터진 디에고 코스타의 귀중한 결승골로 1대0 신승을 거두고 포르투갈과 함께 조 공동 선두로 나섰다.

전반 스페인은 볼 점유율 73%를 기록하며 공격을 주도했지만 2중 3중으로 겹겹이 방어한 이란의 수비에 유효슈팅 단 1개만을 기록하며 득점없이 전반을 마쳤다.

후반 들어 더 날카로운 공격을 펼친 스페인은 9분 만에 결승골을 뽀았다. 안드레스 이니에스타가 미드필드 중앙을 돌파한 뒤 짤러준 공을 코스타가 받으려고 돌아서는 순간 이란 수비수 라민 레자예얀이 걷어냈지만 오히려 코스타의 다리맞고 골문으로 빨려들어가 행운의 결승골이 됐다.

이후 이란은 총공세를 펼쳤지만, 골운이 따라주지 않아 무릎을 꿇었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