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아이린vs동해, '슈퍼TV' 탕수육 게임 초박빙 접전
레드벨벳 아이린vs동해, '슈퍼TV' 탕수육 게임 초박빙 접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수 동해와 레드벨벳 아이린이 숨 막히는 신경전을 벌이며 대결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XtvN
▲ 가수 동해와 레드벨벳 아이린이 숨 막히는 신경전을 벌이며 대결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XtvN
가수 동해와 레드벨벳 아이린이 숨 막히는 신경전을 벌이며 대결에 나서 이목을 집중시킨다.

9일 방송되는 XtvN '슈퍼TV 2' 10회에서는 자타공인 썸머퀸 레드벨벳이 대망의 10번째 도전자로, 슈퍼 주니어와 맞붙는다. 한 치의 물러섬 없는 치열한 승부가 예상되는 가운데, 'SM 남매'의 단판 대결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그런 가운데 동해와 레드벨벳 아이린이 '탕수육 게임'의 승자를 결정하기 위한 접전을 펼쳐 관심을 끈다. 평소 아이린은 레드벨벳의 공식 '게임여왕'으로 불리는 만큼 백전백승의 무한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이러한 '게임 절대강자' 아이린의 등장에 슈주 멤버들은 3연승을 저지당할까 걱정을 감추지 못했다는 전언이다.

이어 동해와 아이린은 본격적인 게임에 들어가기 앞서, 서로의 약점을 파악하기 위한 탐색전으로양보없는 접전을 예고했다. 이어 동해는 살벌한 눈빛 싸움 종료와 함께 기습적인 선공으로 아이린을 아연실색하게 만들었는데 바로 자신의 차례에 비명을 내지른 것. 아이린은 본인이 공격해야 한다는 것조차 잊어버릴 정도로 깜짝 놀라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첫 게임부터 뜻밖의 꼼수(?)로 승리를 쟁취한 동해는 의외의 재능을 과시하며 슈주 멤버들과 뛸 듯이 기뻐했다는 후문이다. 아이린은 가까스로 놀란 가슴을 진정시키며 다시 전의를 불태웠다고 전해져 이들의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대결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이에 동해가 띄운 승부수가 완전히 적중한 가운데 과연 이러한 방해 전략에도 불구하고 아이린이 '게임의 여왕'이라는 타이틀을 지켜낼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슈주와 레드벨벳의 열 번째 맞대결은 오늘(9일) 오후 8시 '슈퍼TV 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건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