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주호민 "'신과 함께' 아직 정산 못 받았다"
'라디오스타' 주호민 "'신과 함께' 아직 정산 못 받았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과 함께'의 원작자인 웹툰 작가 주호민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직 관련 정산을 못 받았다고 고백해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MBC
▲ '신과 함께'의 원작자인 웹툰 작가 주호민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직 관련 정산을 못 받았다고 고백해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MBC
쌍천만 영화 '신과 함께'의 원작자인 웹툰 작가 주호민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아직 관련 정산을 못 받았다고 고백한다.

15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김완선, 이광기, 배윤정, 주호민 네 사람이 뭉친 '오늘 밤은 어둠이 무서워요' 특집으로, 한여름 밤 오싹하게 만들 소름 돋는 이야기의 향연이 펼쳐진다.

주호민은 대한민국 최초로 시리즈가 연달아 천만 관객을 돌파한 영화 '신과 함께'의 원작자다. 그는 국내 최대 포털사이트 네이버를 통해 웹툰 '신과 함께'를 연재했다. 이를 원작으로 한 영화 '신과 함께'는 시리즈 1편인 '신과 함께-죄와 벌'이 천만 관객을 넘어선 데 이어, 시리즈 2편인 '신과 함께-인과 연'이 또다시 천만 관객을 불러들이며 흥행 신기록을 세우고 있다.

주호민은 아직 '신과 함께'와 관련된 정산을 받지 못했음을 밝혀 모두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또한 최근 빌딩을 샀다는 소문이 난 것과 관련해서도 현재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부동산에 대해 밝히는 등 솔직한 대답을 내놓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그는 자신이 다녔던 대학교 학과가 없어지고 군 복무를 했던 부대가 해체하는가 하면 자신이 다녔던 대형 마트가 국내에서 철수하는 상황들로 인해 '파괴왕'이라는 별명이 생겼다. 그는 이러한 상황들을 다르게 보는 예상치 못한 점괘를 얘기하며 '파괴왕' 별명에 대한 새로운 해석(?)을 내놓아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는 후문.

특히 주호민은 MC 김구라의 원조 팬클럽임을 인증해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 또한 그는 귀신 나오는 공포는 하수라고 하면서 소름 끼치는 공포스러운 이야기 2단 콤보로 스튜디오를 소름의 도가니로 만들었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주호민의 입담은 오늘(15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건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