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10, 美 화질평가서 최고등급 ‘엑설런트A+’
갤럭시S10, 美 화질평가서 최고등급 ‘엑설런트A+’
  • 권혁준 기자 khj@kyeonggi.com
  • 입력   2019. 03. 05   오후 6 : 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성 갤럭시 S10_프리즘 화이트 (1)
▲ 삼성 갤럭시 S10 프리즘 화이트

갤럭시S10이 미국 화질평가전문업체 디스플레이메이트로부터 최고등급인 ‘탁월한(Excellent) A+’를 받았다.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S10의 디스플레이가 화면이 또렷이 보이는 정도를 뜻하는 야외 시인성, 소비전력, 색 정확도 등 항목에서 전작인 갤럭시S9보다 획기적으로 발전했다고 5일 밝혔다.

갤럭시S10에는 크기 6.1형, 해상도 3K QHD+(3040×1440)의 OLED가 탑재됐다.

디스플레이메이트 평가결과 최대 밝기는 갤럭시S9보다 6.9% 밝아졌고, 소비전력은 9.4% 절약됐으며, 색 정확도는 실제 색과 가깝게 좋아졌다. 특히 눈에 피로를 주는 ‘블루라이트’ 비중을 갤럭시S9 대비 42% 낮춘 것도 최고등급 평가 요인으로 작용했다.

디스플레이메이트는 “갤럭시S10 디스플레이는 모든 항목에서 최고의 성능을 지닌 스마트폰 디스플레이”라며 “사상 최고의 스마트폰 디스플레이라고 할 만 하다”고 평가했다.

이런 가운데 전날 시작된 갤럭시S10의 이동사 개통량은 14만 대로 추정됐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