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스파이크 고기먹방…갈비 굽는 노하우 및 '돈스삼합' 공개
돈스파이크 고기먹방…갈비 굽는 노하우 및 '돈스삼합'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식하는 날' 돈스파이크가 직접 갈비를 굽는 노하우와 '돈스삼합'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외식하는 날' 돈스파이크가 직접 갈비를 굽는 노하우와 '돈스삼합'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외식하는 날' 돈스파이크가 직접 갈비를 굽는 노하우와 '돈스삼합'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Plus '외식하는 날'에서는 강호동 돈스파이크 홍윤화가 서울의 한 고깃집을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돈스파이크와 홍윤화는 고깃집에 앉자마자 짚불소갈비 12인분과 음료수를 종류별로 하나씩 주문했다.

강호동은 "너무 신기하다. TV를 보고 있다가 너무 좋아서 TV 안으로 들어온 것 같다. 내가 방송 경험이 그리 없는 편이 아닌데도 신기하다. 오른쪽에 돈스, 왼쪽에 윤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돈스파이크는 갈비를 직접 구우며 자신만의 노하우를 언급했다. 그는 "뼈 부분을 먼저 굽고 살을 구워야 살점이 잘 떨어진다"며 직접 고기를 구웠다. 이에 강호동은 "돈스파이크가 직접 구워주는 고기를 먹다니 영광이다"라며 기뻐했다.

돈스파이크는 "고기를 먹은지 25분이 지났다. 조금씩 업그레이드를 할 필요가 있다"며 새우장을 꺼냈다. 그는 "오늘의 비기가 바로 새우장이다. 오리지날은 짚불구이와 양파김치, 털게장을 먹는데, 오늘은 털게장 대신 새우장을 가져왔다"고 말했다.

짚불구이와 양파김치 새우장의 새우를 곁들인 '돈스삼합'을 맛본 강호동은 "정말 맛있다. 개인적으로 시감을 좋아하는데, 새우는 부드럽고 양파는 아삭, 고기는 쫄깃하다"며 극찬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고삼트리오, 강호동 돈스파이크 홍윤화는 짚불소갈비 12인분으로 시작으로 짚불삼겹살과 냉면, 된장찌개까지 먹었다. 특히 돈스파이크와 홍윤화의 계속된 주문에 강호동은 "내가 알고 봤더니 소식을 하더라"라고 말했다.

장건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