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영 과호흡 기절 "정은지와 푸닥거리 힘들었다"
최윤영 과호흡 기절 "정은지와 푸닥거리 힘들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신주환 최윤영 정은지. MBC 보이는 라디오
왼쪽부터 신주환 최윤영 정은지. MBC 보이는 라디오

배우 최윤영이 영화 '0.0MHz' 촬영 도중 과호흡으로 기절했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29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영화 '0.0MHz'의 주연들 에이핑크 정은지, 최윤영, 신주환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최윤영은 "'0.0MHz' 촬영하며 많이 힘들었다고 하던데?"라는 DJ 김신영의 물음에 "나와 이성열이 고생을 많이 했다. 촬영 도중 과호흡으로 기절한 적도 있다"고 답했다.

최윤영은 이어 "좁은 공간에서 (정)은지와 액션 장면도 찍어야 했다. 푸닥거리를 하느라 많이 힘들었다"며 촬영 당시를 떠올렸다.

장영준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