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학교일산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평가 ‘1등급’
동국대학교일산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평가 ‘1등급’
  • 송주현 기자 atia@kyeonggi.com
  • 입력   2019. 06. 05   오후 4 : 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대학교 일산병원(병원장 이해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 최고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심평원은 수술부위 감염예방 및 항생제 오·남용 개선을 위해 평가를 실시하고 있으며 지난 2017년 10월부터 12월까지 예방적 항생제 사용이 권고되는 19개 수술을 시행한 병원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평가지표는 대장수술, 갑상선수술, 척추수술, 유방수술, 담낭수술, 고관절치환술 등 각 수술별 항생제 최초투여시기와 항생제 선택, 투여기간, 환자관리 등 8개 지표로, 동국대학교일산병원은 종합점수 97.6점을 기록해 수술 후 환자 관리가 철저히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