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씬의 퀴즈' 게임 마스터 '씬'과 휴먼 6인의 두 번째 대결
'씬의 퀴즈' 게임 마스터 '씬'과 휴먼 6인의 두 번째 대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씬의 퀴즈'에서 인공지능 '씬'과 휴먼 6인의 더욱 짜릿한 퀴즈 대결이 펼쳐진다. tvN
'씬의 퀴즈'에서 인공지능 '씬'과 휴먼 6인의 더욱 짜릿한 퀴즈 대결이 펼쳐진다. tvN

'씬의 퀴즈'에서 인공지능 '씬'과 휴먼 6인의 더욱 짜릿한 퀴즈 대결이 펼쳐진다.

18일 방송되는 XtvN '씬의 퀴즈'에서는 '씬'과 여섯 출연진들의 두 번째 대결이공개된다. 특히 이날은 자리를 비운 김진우를 대신해 신화의 앤디가 특별 출연, 맹활약하며 웃음을 안겼다고 해 기대감을 드높인다.

지난 방송에서 4번의 게임을 통해 3개의 골드 쿠폰을 얻어낸 여섯 명의 휴먼들은 이날도 심장 쫄깃한 퀴즈 배틀을 이어간다. 정답을 6번 맞히면 제공되는 골드바를 획득하기 위한 고군분투가 계속되는 것.

지난주 의외의 선전으로 자신감을 얻은 멤버들은 한껏 고무된 표정으로 스튜디오에 등장하지만, 한층 업그레이드된 '씬'의 퀴즈에 시작부터 멘탈 붕괴에 빠져 이목을 모은다.

더욱이 고난도의 퀴즈 게임이 연이어 출제되자 팀플레이를 강조하던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서로를 탓하며 티격태격해 현장을 배꼽 잡게 했다는 후문이다. "평소 눈썰미가 전혀 없다"던 앤디는 '씬'이 제공하는 영상을 본 후 역시나 애매모호한 설명으로 모두를 혼란스럽게 했고, 이에 멤버들로부터 "죄송한데 그냥 나가 주세요"라는 굴욕적인 발언마저 들었다고.

뿐만 아니라 허경환의 지나친 원샷 욕심과 이를 응징하려는 휴먼들이 자체적으로 만들어낸 벌칙 퍼레이드, '뇌섹남'과 '뇌순남'의 경계를 오가며 재미를 더한 장동민, 지난주에 이어 날카로운 추리력을 발동한 김준현, 멤버들의 의견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하는 칠판 요정 유병재까지, 꿀잼 연발 퀴즈 쇼가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예정.

과연 6인의 출연진들은 강력해진 '씬'과의 퀴즈 대결에 승리할 수 있을지, 6개의 골드 쿠폰을 모아 골드바를 차지할 수 있을지 오늘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씬의 퀴즈'는 오늘(18일)  오후 11시 XtvN과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