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현상 "아내 최윤희와 만남, 장모님 반대해"
유현상 "아내 최윤희와 만남, 장모님 반대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가수 유현상이 아내 최윤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방송 캡처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가수 유현상이 아내 최윤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방송 캡처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가수 유현상이 아내 최윤희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그룹 '백두산'의 보컬이자, 트로트 가수 유현상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유현상은 최윤희 어머니로부터 ‘상대가 돼야지’라는 말을 들었다며 가슴 아팠던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식사를 같이하고 최윤희를 집에 바래다주다가 우연히 장모님을 만났다. 장모님이 내 얼굴은 쳐다보지도 않았다"며 "장모님이 '야, 윤희야 상대가 돼야지'라고 했다. 그리고 아내 손을 잡고 집에 들어갔다"고 당시 기억을 떠올렸다.

이어 "나 같아도 딸이 나 같은 놈 만나면 죽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결혼 소식이 퍼지면서 최윤희의 광팬이었던 방송국 부장님이 자신이 보는 눈앞에서 자신의 CD를 구겨버린 적도 있다며, 전 국민이 우리의 결혼을 환영하지 않을 때 이기종 형님만이 유일하게 자신의 편에 서주었던 분이라고 고백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