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이렇게 생겼어?"…황정음, 초근접샷 공개
"나 이렇게 생겼어?"…황정음, 초근접샷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황정음이 JTBC 드라마 '쌍갑포차'의 '월주'로 변한 모습을 공개했다. 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JTBC 드라마 '쌍갑포차'의 '월주'로 변한 모습을 공개했다. 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JTBC 드라마 '쌍갑포차'의 '월주'로 변한 모습을 공개했다.

황정음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나 이러케 생겨쪄? 하영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반개한 눈의 황정음의 얼굴이 담겨 있다. 붉게 칠한 립스틱과 거뭇한 얼굴이 눈길을 끌었다.

이에 박은혜는 "사진 찍을걸"이라고, 정선아는 "홍두깨 아님"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한편, 황정음은 동명의 웹툰 원작 JTBC 드라마 '쌍갑포차'의 포차 이모 '월주' 역을 맡았다. '쌍갑포차'는 신비한 포장마차를 배경으로 까칠한 이모님과 순수청년 알바생이 손님들의 꿈속에 들어가 맺힌 한을 풀어주는 판타지 힐링극이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