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집단에너지 냉각탑 수중 청소 로봇 도입… “근로자 안전 사고 예방ㆍ용수 절감 기여”
한난, 집단에너지 냉각탑 수중 청소 로봇 도입… “근로자 안전 사고 예방ㆍ용수 절감 기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열병합발전소 냉각탑 수중 청소로봇 개발을 위해 ‘시장창출형 로봇보급사업’에 참여, 실증시험을 완료했다고 8일 밝혔다.

시장창출형 로봇보급사업은 사업화 직전 단계의 로봇을 수요기관에 시범 적용해 실용화를 통한 시장창출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열병합발전소 냉각탑은 설비운영 효율 증대를 위해 기기에 냉각수를 공급하는 설비로 장시간 사용 시 침전물이 쌓여 발전 설비 운영에 악영향을 미친다.

이에 기존에 근로자가 수행하던 냉각탑 청소작업에 수중 청소로봇을 투입하면 안전사고 예방과 함께 용수 절약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게 한난의 설명이다.

한난 관계자는 “앞으로 4차 산업혁명 대응 및 근로자 안전 강화를 위해 열병합발전소 냉각탑 청소에 수중 청소로봇을 적극 투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