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전현장 25시] 홍종기, '삼성 디지털 아트센터' 유치 공약 발표
[열전현장 25시] 홍종기, '삼성 디지털 아트센터' 유치 공약 발표
  • 최현호 기자 wti@kyeonggi.com
  • 입력   2020. 04. 12   오후 6 : 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홍종기 후보 유세 사진


미래통합당 홍종기 수원정 후보는 12일 ‘삼성 디지털 아트센터(가칭)’를 유치하고 문화와 산업이 융합된 복합적인 도시개발을 공약으로 내세웠다. 홍종기 후보는 “글로벌 명품도시는 예외 없이 해당 도시를 상징하는 문화적 아이콘을 보유하고 있다”며 “삼성전자의 디지털 철학과 젊은 영통의 미래를 콘셉트로 한 ‘삼성 디지털 아트센터’를 유치해 영통구를 세계 디지털 아트의 메카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홍 후보는 “이미 프랑스 파리의 디지털 아트센터인 ‘빛의 아틀리에(아틀리에 데 루미에르)’가 파리지역의 주민뿐만 아니라 관광객들에게도 명소로 이름이 나있다”며 “삼성 디지털 아트센터가 건립되면 단순 관람을 넘어 체험형 프로그램을 만들어 아이ㆍ청소년 등을 포함한 지역주민들의 예술적 표현 욕구를 채워주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후보는 문화와 산업이 융합된 복합도시 개발 비전도 제시했다. 홍 후보는 “앞으로 도시 재정비는 단순 재개발과 재건축이 아닌 주거와 산업, 문화가 어우러진 개발이 돼야 한다”며 “상대적으로 낙후된 지역 개발을 추진함에 있어 일자리를 만드는 기업을 유치하고 편의시설과 문화, 생태 공간을 함께 제공할 수 있는 미래형 도시 개발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