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협동조합 실무이사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1천만원 후원
중소기업협동조합 실무이사회, 코로나19 극복 위해 1천만원 후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협동조합 실무이사회(회장 백병남)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후원금 1천만 원을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이사장 김영래)에 기부했다고 18일 밝혔다.

실무이사회는 중기협동조합의 활성화와 지속 발전방향 모색을 목적으로, 지난 1963년 조직됐다. 전무이사 간 정보교류를 통해 정보 수집 및 교환사업(정기총회, 산업별 분과위원회), 공제사업 등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성금은 올해 상반기 계획했던 춘계세미나와 각종 사업이 코로나19로 취소되자 미집행된 예산을 중소기업사랑나눔재단에 기부하자는 의견이 모이면서 성사됐다.

백병남 회장은 “코로나19로 미집행된 예산을 의미있게 사용할 방안을 찾던 중 사랑나눔재단에 기부하자는 회원들의 뜻을 모았다”며 “실무이사회가 중소기업협동조합의 자발적 기부문화를 만들어 사회적 책임을 수행 하는데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