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인천시 외포리 수산물직판장 재축 협의 강화군에 요청
[속보] 인천시 외포리 수산물직판장 재축 협의 강화군에 요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가 화재로 소실된 강화군 내가면 외포리 수산물직판장의 재건축을 위한 건축재협의를 강화군에 요청했다.

앞서 건축 협의 전 내가어촌계가 한 화장실 수전공사와 바닥 몰탈작업 등 사전공사에 대해서는 강화군이 현장 확인을 통해 원상복구 사실을 최종 확인했다.

16일 강화군에 따르면 인천시는 지난 6일 건축법 29조(공용건축물에 대한 특례)에 따라 외포항 수산물직판장 재축을 위한 공용건축물 건축협의를 문서를 통해 군에 신청했다.

시의 협의 공문에는 대지 3천798㎡에 건축면적 1천482.28㎡로 수산물직판장 재축 규모를 명시하고 관련 설계도서는 온라인 건축 행정 조회 시스템인 세움-터에 첨부자료로 제출했다는 내용을 담았다.

이에 따라 군은 제출자료에 대한 1차 검토를 벌인 결과 우선 미비하다고 판단한 방화구획 상세도면과 구조안전진단 보고서, 바닥면적 및 건축면적 산출근거, 지하저수조 관련 도면 등을 오는 8월11일까지 제출해달라고 시에 보완 통보했다.

이와 함께 군은 소방서와 에너지관리공단 등 관계기관과 환경위생과, 해양수산과 등 관련 부서에 공용건축물 건축 협의 신청에 따른 관계법령 검토를 요청했다.

군 관계자는 “건축허가에 대한 1차 검토결과 재축임에도 건축 면적이 상이한 점 등을 발견해 서류 보완 등을 요청했다”며 “재축이지만 현 시점에서 관련법에 따른 적합 여부 등을 부서별로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정미 2020-07-17 11:21:39
외포항 수산물직판장 화재가 난지 100일 지났습니다. 그동안 강화군은 외포항을 구경만 하고 있었고, 그것도 모자라 온갖 지저분한 행위로 어민들을 괴롭히고 있고 당신이 쓴 지난번 기사로 인해 재건축이 중단된것을 기자양반이 알고는 있는지...
당신 멋대로 쓰는 글이 매번 기사감으로 올라오는지 경기일보가 참 한심하군요.
당신은 강화군 꼬봉 기자입니까!!!?????
우리지역 추천 뉴스